장수 라면 ‘짜짜로니’ 확 바꾸는 삼양식품

박종훈 기자 / 기사승인 : 2021-09-17 07:59:05
  • -
  • +
  • 인쇄
맛, 조리법, 패키지 전면 리뉴얼

1985년 출시한 삼양식품의 장수 짜장라면 짜짜로니가 확 바뀐다.

맛과 조리법, 패키지를 전면 리뉴얼해 출시한다고 밝힌 것.

우선, 삼양식품의 특제 볶음 짜장소스를 적용해 고소하면서도 달달한 맛을 배가시켰다.

감자 후레이크를 새로 추가해 식감과 감칠맛도 강화했다.
 

▲사진 = 삼양식품 제공

 

삼양식품은 부드러운 짜장의 풍미가 다른 식재료와 잘 어울려 취향에 맞게 부재료를 곁들이는 등 자신만의 레시피를 만들기에 제격이라고 말한다.

분말스프와 달리 뭉치지 않고 면과 잘 섞이는 액상 형태의 짜장 소스도 그대로다. 삼양식품은 익힌 면에 소스를 붓고, 불에 다시 볶을 필요 없이 비벼서 바로 먹을 수 있는 등 조리법이 더 간단해졌다고 밝혔다.

패키지는 정부의 녹색인증을 받은 친환경 포장재를 적용했다.

삼양식품 관계자는 “전 세대가 즐길 수 있는 짜장라면으로 새롭게 선보이고자 맛, 조리법, 패키지 등 전면적인 리뉴얼을 진행했다”며 “짜장라면 라인업을 강화해 꾸준히 확대되고 있는 짜장라면 시장을 적극 공략할 것”이라고 말했다.

 

 

[메가경제=박종훈 기자]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