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생명금융서비스 대표이사에 구도교 영업총괄 전무내정

황동현 기자 / 기사승인 : 2021-02-23 08:21:52
  • -
  • +
  • 인쇄
30년 현장 경력 최고 영업 전문가
한화생명, 제판분리 연착륙 박차
▲한화생명금융서비스 대표이사에 내정된 구도교 영업총괄 [사진=한화생명 제공]

 

[메가경제=황동현 기자] 오는 4월 1일 출범하는 신설 판매전문회사인 ‘한화생명금융서비스㈜’의 대표이사로 30년 현장 경력의 베테랑 한화생명 구도교 영업총괄 전무가 내정됐다.

한화생명은 구도교 대표이사 내정자가 3월 15일 정기주주총회를 거쳐 4월 1일 출범하는 한화생명금융서비스㈜의 신임 대표이사로 취임할 예정이라고 23일 밝혔다. 새로운 판매자회사명은 지난 19일 정기이사회에서 ‘한화생명금융서비스㈜’로 확정됐다.

구도교 대표이사 내정자는 30년 동안 현장을 지켜온 보험 영업 베테랑이다. 이번 신임 대표이사 취임을 통해 약 540개의 영업기관, 1400여명의 임직원, 2만여명의 파이낸셜플래너(Financial Planner)가 소속된 ‘업계 1위의 초대형 판매전문회사’ 한화생명금융서비스㈜를 이끌어야 하는 중책을 맡게 됐다.

구도교 대표이사 내정자는 보험영업 이해도 및 역량, 전사적 사업 추진력 등 CEO로서의 자질을 갖췄다. 또한, 최근까지도 한화생명의 판매전문회사 추진 업무를 총괄해왔다는 점을 고려해 자회사의 대표이사로 내정됐다.

구도교 대표이사 내정자는 지난 1990년 한화생명(舊 대한생명)에 입사해 지역본부장, 개인영업본부장 및 CPC전략실장을 거치며 보험 영업 전 과정에 걸친 경영역량을 보유했다는 평을 받았다. 2018년에는 한화생명 영업총괄로 부임해 한화생명의 보험영업 전략을 진두지휘하는 핵심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

한편 한화생명은 한화생명금융서비스㈜ 출범을 통해 제판분리 연착륙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한화생명은 판매 역량 강화 및 디지털 금융 플랫폼 서비스를 통해 한화생명금융서비스㈜와 함께 고객에게 폭넓은 선택권을 제공하여 업계 최고의 생명보험사, 판매전문회사로 각각 발돋움한다는 계획이다.

한화생명 관계자는 “구도교 내정자는 30년 경력의 영업 전문성을 바탕으로 업계 넘버원 보험 판매전문회사를 이끌 적임자”라며, “고객관리 및 FP육성 프로세스 차별화 등 한발 앞선 한화생명금융서비스㈜를 성공적으로 이끌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