센트온, 셀프 책 소독기 '북 마스터' 대한민국 브랜드 대상서 '명품상' 수상

이석호 기자 / 기사승인 : 2021-09-28 10:34:45
  • -
  • +
  • 인쇄

책 소독기 전문기업 센트온(대표 유정연)의 '북 마스터'(Book Master)'가 한국마케팅협회가 주최하는 '2021 제9회 대한민국 브랜드 대상'에서 대한민국 명품상을 받았다고 28일 밝혔다.

대한민국 브랜드 대상은 한국마케팅협회가 주최하는 행사다. 

 

▲ 센트온 제공


센트온의 책 소독기 '북 마스터'는 코로나19 바이러스 제거를 입증한 책 소독기로 공로를 인정받아 이번 상을 수상했다.

센트온에 따르면, 북 마스터는 책에서 많이 발견되는 대장균, 황색포도상구균, 페렴간균 등 3종에 대한 99.9% 살균력을 입증받았다.

타사와는 차별화된 특허 받은 '도서 회전판'이 책을 360도 회전시켜 책 겉면은 물론 책 속 사이사이까지 골고루 살균과 소독을 해주고, 고객사의 니즈에 맞춰 커스터마이징이 가능하며 전국 100여 개 가맹 네트워크를 통해 유지보수 및 AS 시스템을 갖춘 점 등이 심사에서 호평을 받았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특히, 송풍 기능으로 책의 먼지 제거는 물론, 원터치 방식으로 사용이 편리하며, 안전장치를 채택해 작동 중 도어가 열리더라도 작동이 중단되도록 설계됐다.

3권용과 5권용이 있으며, 현재 서울대, 연세대, 고려대 등 전국 대학교 100여 곳을 비롯해 헌법재판소, 국회도서관 등 공공기관과 관공서 200여 곳, 전국 초중고에 200여 개가 납품됐다.

유정연 센트온 대표는 “책소독기에 대한 인식이 점차 나아지고 있지만 아직까지 크지 않은 편"이라며 “앞으로 책을 대여하거나 반납할 때 책소독기를 활용할 수 있도록 인식 개선과 보급화에 앞장 서겠다”고 말했다.

센트온은 국내 최대 자동차용품 전문기업 불스원의 자회사다. 책 소독기뿐만 아니라 지난 20년 간 특급호텔 등의 브랜드 시그니처 향(CI향) 개발부터 전시, 공연 등 문화공간까지 토탈 향기 마케팅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는 프리미엄 향기마케팅 전문기업이다.

 

[메가경제=이석호 기자]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