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태섭 바른전자 전회장 저서 '규석기 시대의 반도체' 국내 과학기술서적 최초 4판 인쇄 돌입

류수근 기자 / 기사승인 : 2020-11-20 11:10:15
  • -
  • +
  • 인쇄
반도체 지식·전망등 깊이있게 담아내...대학 전공교제로 채택되기도 [메가경제= 류수근 기자] 김태섭 전 바른전자 회장의 저서 ‘규석기 시대의 반도체’가 국내 과학기술도서 최초로 4판인쇄에 돌입했다. 


이 서적은 반도체 전문기업 CEO의 생생한 시각으로 ‘산업의 쌀’, ‘전자산업의 꽃’이라 불리는 반도체 및 산업 전반의 지식과 미래 전망까지 담아냈다.
 

▲ 김태섭 바른전자 전 회장의 저서 '규석기 시대의 반도체'가 국내 과학기술서적 최초로 4판 인쇄에 들어갔다.

특히, 이 서적은 출간 즉시 동국대학교 물리·반도체과학부 정식 교제로 채택되었고, 2018년 우수과학 기술도서로 선정되기도 했다.

출판사인 한국표준협회미디어 측은 2017년 도서출간 후 국내 반도체 서적 판매 1위를 기록하며 반도체를 배우는 학생 및 산업 종사자에게 바이블처럼 읽히는 책이라고 평가했다. 저자는 모든 인쇄 수입을 기증하기도 했다.

▲ 김태섭 바른전자 전 회장.


한편 저자인 김 전 회장은 2018년 12월 자본시장법 위반 등으로 구속 기소되었으나 최근 항소심에서 주요혐의 모두를 무죄 선고 받고 석방된 것으로 알려졌다.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