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건설, 공급 별내자이 더 스타 청약 결과 ‘후끈’

임준혁 기자 / 기사승인 : 2020-10-28 11:36:24
  • -
  • +
  • 인쇄
특별공급·1순위 청약접수에 10만2318명 지원…1순위 평균 203대 1
최고경쟁률 전용 99㎡B타입, 289대 1 기록하며 높은 인기 입증해

[메가경제= 임준혁 기자] GS건설이 경기 남양주시 별내신도시에서 분양한 ‘별내자이 더 스타’에 10만명이 넘는 수요자들이 청약을 신청하며 뜨거운 열기를 보였다.

한국감정원에 따르면 27일 1순위 청약을 받은 별내자이 더 스타 청약 결과 421가구(특별공급 제외) 모집에 8만5593명이 몰려 평균 203.3대 1의 1순위 청약경쟁률을 기록했다. 총 5개 주택형 모두 1순위 마감에 성공하며 인기를 입증했다. 26일 진행한 특별공급과 27일에 진행한 1순위 청약에 10만2318명이 접수한 것으로 나타났다.

최고경쟁률은 전용 99㎡B 타입으로 116가구 모집 수에 3만3537명이 청약 접수를 해 289.11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전용 84㎡A의 경우 165.15대 1, 전용 84㎡B 151.6대 1, 전용 84㎡C 134.99대 1, 전용 99㎡A는 229.44대 1의 경쟁률을 나타냈다.

 

▲ 별내 자이더스타 투시도 [사진= GS건설]

별내자이 더 스타에 대한 인기는 전날 진행한 특별공급에서도 나타났다. 26일 진행한 특별공급 결과를 보면, 319가구 모집에 약 1만6725개의 청약 통장이 몰려 평균 52.43대 1의 이례적인 경쟁률을 기록했다. 특히 생애최초에는 77가구 모집에 8718명이 신청해 113.22대 1의 높은 경쟁률을 기록하기도 했다.

업계 전문가들은 ▲별내역 역세권 입지 ▲GTX-B(계획) ▲지하철 8호선 연장선(예정) ▲일반공급 물량의 높은 추첨제 비율 ▲이후 분양 예정인 생활숙박시설과 판매시설로 대규모 자이 타운 형성 ▲GS건설 브랜드 파워 등이 수요자들의 선택을 이끌어 낸 것으로 보고 있다.

분양 관계자는 “당첨자 발표일 오피스텔 청약이 시작되는데, 다양한 옵션으로 상품성을 갖춘 만큼 아파트 못지않은 경쟁률을 기대된다”고 말했다.

실제로 별내자이 더 스타 오피스텔에 대한 반응도 뜨겁다. 전용 47㎡, 전용 49㎡의 주거형 오피스텔 192실로 구성됐으며, 최근 부동산 시장에서 소형 주거형 오피스텔에 대한 인기가 높아지면서 1인 가구부터 신혼부부까지 폭넓게 이용할 수 있는 별내자이 더 스타에 대한 관심이 높은 상황이다.

또한 입주민 편의성을 증대시키는 풀퍼니시드 시스템과 우수한 마감재도 갖췄다. 시스템에어컨 3대, 시스클라인 2대, 빌트인 냉장고, 세탁기, 하이브리드 쿡탑 등 가전옵션이 무상으로 제공되어 주거편의성을 높였다. 여기에 포셀린타일 바닥, 조명 등 고급마감재로 구성돼 있다.

공간 분리가 잘돼 있어 독립적인 공간도 확보했다. 실제로 지난 16일 유튜브 채널 ‘자이TV’를 통해 진행한 견본주택 실시간 방송에서도 평면이 우수해 마치 소형 아파트 같다는 호평을 받았다.

오피스텔은 아파트와 달리 청약 통장이 필요 없다는 것도 장점이다. 만 19세 이상이면 누구나 청약에 도전할 수 있고, 재당첨제한 등 별다른 제약도 없다. 별내자이 더 스타 오피스텔은 1인 2개 타입 청약이 가능하고, 중도금 50% 무이자 혜택도 적용돼 많은 수요자들이 몰릴 전망이다.

향후 청약 일정은 11월 3일 당첨자 발표를 진행하고, 16~20일 5일간 당사 견본주택에서 정당계약을 진행할 예정이다. 당첨자 발표가 진행되는 내달 3일에는 오피스텔 청약이 시작될 예정이다. 오피스텔은 3~4일 이틀간 청약접수를 받고, 5일 당첨자발표, 11월 6일 정당계약이 이뤄진다.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