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준학 농협은행장 “디지털 금융 혁신이 최우선 과제”

최낙형 기자 / 기사승인 : 2021-01-12 12:16:17
  • -
  • +
  • 인쇄

[메가경제=최낙형 기자] 권준학 신임 NH농협은행장은 “디지털 금융 혁신이 미래 생존을 위한 최우선 과제”라고 밝히며 속도를 내줄 것을 주문했다.

NH농협은행은 12일 서울시 중구에 위치한 농협은행 본점에서 ‘디지털부문 업무보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 자리에서 권준학 신임 행장은 취임 이후 디지털 금융부문에 대한 현안을 최우선적으로 점검하며, 취임 초기부터 ‘고객중심의 플랫폼 구현’, ‘데이터 기반 디지털 마케팅 강화’ 등 디지털 금융 혁신 가속화를 주문했다.
 

▲ 12일 서울 중구 소재 농협은행 본점에서 열린 디지털부문 업무보고회에서 권준학 농협은행장이 현안사항을 논의하고 있다. [사진=NH농협은행 제공]

권준학 행장은 “디지털 금융 혁신은 농협은행의 미래 생존을 위한 최우선 과제”라며 “고객 이해 기반의 차별화된 디지털 생활금융 플랫폼 구현을 통해 고객 중심 디지털 금융 선도은행으로 거듭나자”고 당부했다.

농협은행은 2021년 전략목표를 ‘고객중심 종합금융 플랫폼 기업 도약’으로 설정하고, 기존 은행업을 넘어 핀테크·IT 기업 영역으로 확장을 추진하고 있다.

특히 마이데이터와 종합지급결제업 등에 대응한 디지털 금융 플랫폼 경쟁력 강화에 전사적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