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은행 서울강북사업부, 동대문구한의사회와 MOU 체결

최낙형 기자 / 기사승인 : 2020-09-15 12:20:59
  • -
  • +
  • 인쇄

[메가경제신문= 최낙형 기자] NH농협은행 서울강북사업부는 지난 14일 동대문구한의사회와 상호협력 및 교류에 관한 협약을 체결했다고 15일 밝혔다.

협약을 통해 농협은행은 동대문구한의사회에 금융 등 각종 이용편의를 제공하는 한편 개업한의사의 발굴·육성을 위한 맞춤형 지원에 협력하기로 했다.
 

▲윤원기 NH농협은행 서울강북사업부 본부장(왼쪽서 세번째)과 장동민 동대문구한의사회 회장(왼쪽서 두번째) 등이 협약식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농협은행 제공]

이에 따라 NH농협은행과 국민건강보험공단이 협약을 맺은 ‘NH메디칼론’을 우선 지원하기로 했다.

NH메디칼론은 지난 6월 국민건강보험공단의 ‘요양기관 금융대출 지원기관’으로 선정된 NH농협은행이 출시한 것으로, 병·의원, 약국 등 의료기관과 노인요양시설을 운영하는 사업자를 위한 신용대출로 최대 1.7%까지 우대금리를 지원하는 등 각종 혜택을 제공한다.

또 신용보증기금을 통해 의료분야 예비창업 한의사 등 유망창업기업에게 최대 10억원까지 자금을 지원한다.

윤원기 NH농협은행 서울강북사업본부장은 “NH농협은행의 점포망을 통해 의료기관의 안정적인 경영과 국민에 대한 의료서비스 질 향상에 기여할 수 있도록 의료기관에 대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메가경제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