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랜드건설 신촌 청년주택, 전세대 계약률 100% 달성

최낙형 기자 / 기사승인 : 2020-11-06 14:24:13
  • -
  • +
  • 인쇄

[메가경제=최낙형 기자] 이랜드건설은 올해 말 준공을 앞둔 ‘이랜드 신촌 청년주택’이 전 세대 계약률 100%를 달성했다고 6일 밝혔다.

이랜드건설이 오는 19일부터 입주 계약을 진행한 신촌 청년주택은 계약 시작 12일 만인 10월 30일에 전 세대 100% 계약률을 달성했다. 현재까지 공급된 서울시 역세권 청년주택 중 최단 기록이다.
 

▲ 이랜드 신촌 청년주택 로비 조감도. [사진=이랜드 건설 제공]

마포구 창전동에 위치한 이랜드 신촌 청년주택은 지하 5층~지상 16층, 2개동 총 589세대(전용 ▲17㎡ 458세대 ▲26㎡ 60세대 ▲29㎡ 39세대) 규모로 조성된다. 앞서 지난 9월16일 실시한 1순위 청약에서 역대 최고 청약률 51.5대1, 최다 청약자인 2만8868명을 기록한 바 있다.

이랜드 신촌 청년주택 관계자는 “역세권 청년주택에 대한 수요가 많아 예상보다 더 빨리 계약까지 마감됐다”면서 “향후 부산 서면과 대전 둔산에 차례로 공급될 임대주택 역시 벌써부터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