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수출서류 송장번호 자동통지서비스’ 시행

최낙형 기자 / 기사승인 : 2021-01-22 15:00:25
  • -
  • +
  • 인쇄

[메가경제=최낙형 기자] 신한은행은 수출업체의 업무 편의성을 높이기 위해 ‘수출서류 DHL 송장번호 자동통지서비스’를 시행한다고 22일 밝혔다.

DHL 송장번호는 해외의 수입업체가 무역 관련 서류의 운송 과정을 파악하는데 필요한 운송 번호다.
 

▲[사진=신한은행 제공]

기존에는 국내의 수출업체가 무역 서류를 은행 영업점에 접수하고 은행의 서류 점검 및 발송절차가 끝난 이후에 별도로 영업점을 방문하거나 유선 통화로 송장번호를 확인해 수입업체에 통보해왔다.

앞으로는 은행이 서류 점검을 마치고 수출서류 해외로 발송하면 즉시 카카오 알림톡으로 송장번호를 받을 수 있어 수출업체의 업무 편의성이 증대될 것으로 기대된다.

‘수출서류 DHL 송장번호 자동통지서비스’는 전국 신한은행 영업점에서 신청할 수 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영업점에서 고객 요청이 많아 업무 개선 제안을 통해 이번 서비스를 기획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수출입 업체의 작은 요청 하나에도 귀 기울여 업무 편의성을 증대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