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엔지니어링·협력사 장애인 직업재활시설에 물품 기증

임준혁 기자 / 기사승인 : 2020-10-15 15:14:29
  • -
  • +
  • 인쇄
120여개 협력사와 1만1천여점 물품 굿윌스토어 밀알일산점에 전달
무인 접수, 택배 접수 등 비대면 방식으로 물품 기증∙수거 실시

[메가경제신문= 임준혁 기자] 현대엔지니어링이 협력사와 합동으로 ‘비대면 물품기증 캠페인’을 진행하고 15일 굿윌스토어 밀알일산점에서 개관기념식과 함께 물품 전달식을 가졌다.

이번 물품기증 캠페인은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침체된 분위기 속에서도 현대엔지니어링과 협력사간 교류를 지속하고 함께 사회적 책임을 실천하고자 마련됐다.

15일 진행된 행사에는 이재준 고양시장과 이길용 고양시의회 의장, 김창학 현대엔지니어링 사장, 홍정길 사회복지법인 밀알복지재단 이사장 등이 참석해 지난 4월 개관한 굿윌스토어 밀알 일산점 운영 현황을 살펴보고 기부물품을 전달하는 시간을 가졌다. 특히 현대엔지니어링 협력사 협의회를 대표해 김석회 보림토건 사장도 자리를 함께해 의미를 더했다.

 

▲ 15일 경기 고양시 일산동구 식사동에 위치한 '굿윌스토어 밀알일산점' 에서 현대엔지니어링 김창학 사장(사진 우측에서 여섯 번째), 이재준 고양시장 (사진 좌측에서 다섯 번째), 홍정길 사회복지법인 밀알복지재단 이사장(사진 좌측에서 여섯 번째)이 개관 기념식을 갖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현대엔지니어링]

이날 현대엔지니어링은 사회복지법인 밀알복지재단으로부터 밀알일산점 개설지원 및 지속적인 후원에 대한 감사의 마음이 담긴 감사패도 수여 받았다.

지난 4월 공식 오픈한 굿윌스토어 밀알 일산점은 10여명의 장애인 근로자를 고용하고 있으며, 어려운 대내외 상황에도 불구 안정적으로 매출이 발생하고 있어 장애인 일자리 창출에 지속적으로 기여 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5일부터 14일까지 진행된 이번 협력사 합동 물품기증 캠페인은 현대엔지니어링 임직원과 120여개 협력사 임직원이 참여한 가운데 코로나 언택트를 중시하는 최근 사회적인 분위기에 발맞춰 무인 접수, 택배 수거 등 철저한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됐다.

이처럼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현대엔지니어링과 협력사 임직원들은 각각 8천여점, 3천여점의 물품들을 기증했으며, 상반기 3200여점까지 포함해 올해만 총 1만4천여점을 기증했다.

현대엔지니어링과 협력사 임직원들이 이번에 기증한 의류, 잡화, 생활용품, 소형 가전제품들은 장애인 근로자들의 분류작업을 거쳐 일반 소비자들에게 판매된다.

현대엔지니어링은 ‘장애인에게 자선이 아닌 기회’를 제공하는 굿윌스토어의 설립 취지에 공감해 지난 2017년부터 연 2회 꾸준히 물품기증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 현재까지 2만5천여점이 넘는 물품들을 기증했으며, 물품수거용 탑차 기증, 임직원 봉사활동, 올해는 특히 굿윌스토어의 새로운 점포 개설에도 손을 보탰다.

회사 관계자는 “협력사와 한 마음으로 장애인 이웃들의 자립을 돕는 사회공헌활동을 진행해 무척 뜻 깊었다”며, “변화하는 사회공헌 패러다임에 발맞춰 다양한 지원활동들을 추진해 사회적 가치를 창출해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메가경제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