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건설, ‘2021 기술공모전’ 온라인 시상식 개최

김형규 기자 / 기사승인 : 2021-10-29 15:16:29
  • -
  • +
  • 인쇄
선정 대학‧연구기관에 연구비와 협력 지원

현대건설이 ‘2021 현대건설 기술공모전’ 시상식을 28일 개최했다고 밝혔다.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비대면 온라인 방식으로 진행된 이번 시상식은 현대건설 임직원과 기술공모전 참가자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 '2021 현대건설 기술공모전' 포스터 [현대건설 제공]

 

현대건설 기술공모전은 2008년 처음 시작해 올해로 14년째를 맞이했다.

지난 6월 1일부터 8월 10일까지 현대건설 홈페이지를 통해 접수했으며 141개 국내 기업‧대학과 연구기관에서 총 157건의 기술 아이디어가 접수됐다.

접수된 아이디어를 대상으로 아이디어 적정성, 개발 필요성, 경제성, 창의성 등의 심사를 거쳐 총 15건의 수상작이 선정됐다.

수상작은 ▲원가 절감 기술 9건(토목 5건, 건축주택 3건, 플랜트 1건) ▲스마트 건설 3건 ▲친환경 3건이다. 이중 ‘최우수 기술’에 1건, ‘우수 기술’로 4건이 선정됐다.

이번 최우수 기술로 선정된 한국과학기술연구원의 ‘복합촉매를 이용한 질소저감 수처리기술’은 낮은 전압의 전기와 촉매를 통해 물속 오염물질을 제거하는 기술이다.

이밖에 세트이엔지의 ‘열화학적 슬러지 가용화 기술’ 등 4개 기관이 ‘우수 기술’로 선정됐다. 장려상에는 경희대학교의 ‘건설 현장 탄소중립 실현을 위한 탄소 저장 시뮬레이터와 탄소 저장 건설기술 개발’ 등 10개의 기관이 선정됐다.

이번 공모전을 통해 선정된 대학과 연구기관에는 현대건설 기술연구원과 협의를 통해 연구비와 연구개발 협력을 지원할 계획이다. 중소기업은 동반성장 협력기금을 통해 기술개발을 지원할 계획이다.

또한 기술 아이디어 검증에 필요한 건설 현장을 제공해 실효성을 검증할 계획이며 검증 후 실효성이 입증될 경우 사업화 기회도 제공할 계획이다.

현대건설 기술연구원 관계자는 “앞으로도 기업‧대학‧연구기관과 동반성장을 위한 지속적인 협력관계를 구축해 나가며 미래 건설기술 발전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메가경제=김형규 기자]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