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 ‘일곱 개의 대죄:그랜드 크로스’ 1.5주년 페스티벌 진행

최낙형 기자 / 기사승인 : 2020-11-26 16:52:54
  • -
  • +
  • 인쇄
신규 영웅 2종 추가…’더원 에스카노르’,’신왕 아서’ 선봬
페스티벌 기념 이벤트와 풍성한 보상 준비

[메가경제=최낙형 기자] 넷마블은 모바일 RPG ‘일곱 개의 대죄:그랜드 크로스(GRAND CROSS)의 출시 1.5주년을 기념해 페스티벌을 개최한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업데이트로 ‘무적의 화신 더 원 에스카노르’와 ‘희망의 빛 신왕 아서’ 등 신규 영웅 2종이 등장했다. 이용자들은 페스티벌 뽑기에서 900 마일리지를 달성할 시 ‘성전의 전사 여신족 엘리자베스’와 ‘무적의 화신 더 원 에스카노르’ 중 하나를 선택해서 획득할 수 있다.
 

▲[사진=넷마블 제공]

새로운 스토리인 16챕터와 마수 그리온 스페셜 보스전도 추가됐다. 이용자들은 마수 그리온을 물리치고 에스카노르의 코스튬을 비롯해 다양한 보상을 획득할 수 있다.

특정 클리어 횟수를 달성하면 에스카노르의 민트색 응원제복 세트 코스튬도 얻을 수 있다.

스페셜 호크패스(시즌패스)도 추가됐다. 이용자들은 다양한 미션을 클리어해 에스카노르 스탬프와 엘리자베스의 민트색 응원 제복 코스튬 세트 등 보상을 획득할 수 있으며 유료 패스로 업그레이드 시 더욱 풍성한 보상을 얻을 수 있다.

넷마블은 이번 업데이트를 기념해 다양한 이벤트와 보상을 준비했다. 우선 매일 한 번 선택이 가능한 랜덤 상자 이벤트에서는 SSR영웅 확정 티켓과 초각성 코인 등 다양한 보상을 획득할 수 있다.

이에 더해 ‘정오의 상자 이벤트’도 열린다. 매일 오후 12시 특별한 상자를 열어 다양한 보상을 획득할 수 있다.

‘일곱 개의 대죄:그랜드 크로스’는 원작자 스즈키 나카바의 만화를 바탕으로 한 일본 인기 애니메이션 ‘일곱 개의 대죄’ IP(지식재산권)를 활용한 초대형 모바일 RPG다.

이 게임은 이용자가 직접 ‘일곱 개의 대죄’의 주인공이 돼 원작 세계를 탐험하며 스토리를 진행하는 어드벤쳐 방식의 게임으로 최고 수준의 그래픽을 바탕으로 3D 애니메이션을 보는 듯한 화려한 필살기 연출이 특징이다.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