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마사회 서울경마처·경마기수협회, '사랑의 빵나눔' 봉사활동 진행

이석호 기자 / 기사승인 : 2021-11-10 16:58:48
  • -
  • +
  • 인쇄

한국마사회 서울경마처(처장 박장열)와 한국경마기수협회(협회장 신형철)는 지난 주 경기도 안양 지역 취약계층을 위해 '사랑의 빵나눔 봉사활동'을 진행했다고 10일 밝혔다. 

 

▲ 사진=한국마사회 제공

 

서울경마처 임직원과 경마기수협회 소속 기수 및 가족 등 총 10여 명은 지난 4일 오전 안양시에 위치한 대한적십자사 희망나눔봉사센터에서 경기남부 아동일시보호소·지역아동센터·쉼터·상담소·공부방 아이들을 위해 제빵봉사에 나섰다.

이들 기관의 제빵봉사는 올해로 5년째 이어지고 있다. 지난 2017년 한국마사회 렛츠런재단과 한국경마 리딩자키인 문세영 기수가 함께 1800만 원 상당의 제빵 기계와 설비를 기증하며 시작돼 지난해까지 꾸준히 기부를 이어왔다.

이번 참가자들은 마카다미아 쿠키 350개와 호두브리오슈 230개를 직접 만들어 안양시 경기남부 아동일시보호소, 청소년의 미래 포유, 해밀 지역아동센타, 꿈세 지역아동센터 등에 전달했다. 

 

▲ 사진=한국마사회 제공

박장열 서울경마처 처장은 “사회적 거리두기로 취약계층 어린이들을 위한 쉼터마저 정상적으로 이용할 수 없어 많은 아이들이 힘든 시간을 버텨왔다”며 “거리두기 완화로 다시 쉼터를 찾은 아이들에게 그동안 씩씩하게 버텨줘 고맙다는 마음을 전하기 위해 경주마 관계자들이 한마음으로 봉사에 임했다”고 말했다.

 

[메가경제=이석호 기자]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