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은행, ‘IBK 퍼스트랩’ 2기 참여기업 8곳 선정

최낙형 기자 / 기사승인 : 2021-01-18 17:14:03
  • -
  • +
  • 인쇄
혁신 기술‧아이디어 테스트베드…혁신 기업과 협업해 공동사업 진행

[메가경제=최낙형 기자] IBK기업은행은 오픈이노베이션 테스트베드 ‘IBK 퍼스트랩(1st Lab)’ 2기 참여기업 8곳을 선발했다고 18일 밝혔다.

기업은행에 따르면 IBK 퍼스트랩은 참여기업이 보유한 혁신기술과 아이디어를 은행의 상품‧서비스, 업무 프로세스 등에 융합할 수 있는지 검증한 후 사업화를 진행하는 테스트베드다.
 

▲[그래픽=IBK기업은행 제공]

기업은행은 중소기업금융 디지털 전환, 개인정보보호 강화, 대면채널 고객 경험 향상 등 금융 혁신과 관련된 참여기업의 다양한 아이디어와 기술을 테스트 할 예정이다.

2기 선정기업은 ▲크레파스솔루션 ▲지속가능발전소 ▲첫경험충전소 ▲메사쿠어컴퍼니 ▲엘핀 ▲크립토랩 ▲웨이브릿지 ▲디렉셔널이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혁신 기술과 아이디어가 정식 서비스로 출시될 수 있도록 신속한 검증과 유기적인 협업을 이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IBK 퍼스트랩은 2019년 9월 출범 이후 총 18건의 핀테크 혁신기술을 테스트했으며, 3분 안에 대출 심사가 가능한 ‘AI부동산 자동심사 시스템’(탱커펀드 협업)과 금융위원회 ‘혁신금융서비스’로 지정된 ‘디지털 본인인증 서비스’(인포소닉 협업)를 개발한 바 있다.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