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랜드 올리브스튜디오, 반려견 위한 코코몽 펫토이 출시

최낙형 기자 / 기사승인 : 2020-11-19 17:15:12
  • -
  • +
  • 인쇄

[메가경제=최낙형 기자] 이랜드 그룹의 캐릭터 사업을 담당하는 올리브스튜디오가 펫시장의 떠오르는 스타트업 ‘딩독’과 라이선스 계약을 맺고 ‘코코몽 펫토이’를 출시한다고 19일 밝혔다.

이번에 출시되는 상품은 ‘노즈워크 코코몽’과 ‘노즈워크 코코몽 소시지 매트’로 강아지의 노즈워크 활동을 장난감과 접목시켜 반려견의 두뇌활동 및 스트레스 해소에 도움을 주는 장난감이다.
 

▲ 올리브스튜디오 펫토이. [사진=올리브스튜디오 제공]

올리브스튜디오는 최근 대표 캐릭터 ‘코코몽’의 팬덤을 넓히기 위해 유튜브 등 SNS 활동과 ‘쇼미더머니’ 출연 등 오프라인 콘텐츠 활동도 적극적으로 진행하고 있다. 또 다양한 기업과의 라이선스 파트너십을 맺으며 캐릭터를 활용한 다양한 상품들을 출시해오고 있다.

올리브스튜디오 관계자는 “반려동물을 위한 용품 시장이 계속해서 커지는 가운데 많은 기업들이 펫토이를 출시하고 있어 차별화 전략으로 캐릭터 콜라보레이션을 생각했다”면서 “다양한 스타트업과 협업하며 고객들에게 재밌고 신선한 상품들을 내놓을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올리브스튜디오와 협업을 진행하는 ‘딩독’은 펫토이를 전문으로 기획, 디자인, 생산하는 브랜드다. 모두 국내산 원단을 사용한 핸드메이드 제품들로 반려인들에게 안전한 장난감을 판매하고 있다.

코코몽 펫토이는 20일 시작하는 일산 케이펫페어에서 처음 선보이며 딩독 온라인몰에서도 구매가 가능하다.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