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태선 NH농협캐피탈 대표, “어려운 경영환경이지만 반드시 목표 달성"

황동현 기자 / 기사승인 : 2021-03-01 17:20:45
  • -
  • +
  • 인쇄
경영목표달성 '2021년 경영협약식' 개최
▲ 지난달 26일, NH농협캐피탈 본사에서 개최된 ‘2021년 경영협약식’에서 박태선 대표이사(앞줄 왼쪽에서 두 번째)가 본부장들과 경영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NH농협캐피탈 제공]

 

[메가경제=황동현 기자] "올해 어려운 경영환경이지만 반드시 목표 달성할 것"

 

박태선 NH농협캐피탈 대표는 올해 경영협약식 자리에서 자산 6조원과 당기순이익 540억원을 기필고 달성하겠다는 의지를 다지며 이같이 말했다.

 

NH농협캐피탈(대표 박태선)은 지난 2월 26일 서울 여의도 본사에서 경영목표 달성을 위한‘2021년 경영협약식’을 개최했다.

이날 협약은 ’21년 경영목표 달성을 위해 대표이사와 김기형 부사장을 비롯한 7명의 본부장이 체결했다.

이들은 각자의 역할에 충실하되 하나 된 방향성으로 사업을 추진해, 올해 어려운 경영환경이지만 자산 6조원과 당기순이익 540억원을 기필코 달성하겠다는 의지를 다졌다.

또한 지난 2월 18일 새롭게 수립된 비전'경계를 넘어 미래를 함께하는 금융회사'를 만들 것을 다시금 새기며, 2021년 경영전략 목표 달성을 위한“4대 역점 추진과제”(▲ 속도감 있는 디지털 전환(DT),  선제적 리스크 관리를 통한 내실경영 지속,  글로벌, 시너지 등 미래금융 경쟁력 확보,  시장 선도할 수 있는 융합형 인재육성)와 연계된 ESG 경영전략 수립 등 21개 중점 추진과제를 적극 이행할 것을 다짐했다.


끝으로 박태선 대표이사는“사업추진을 위한 인력, 예산, 전산 등 다방면으로 적극 지원을 약속하며, 각자의 위치에서 오늘 다짐한 사항들은 반드시 실천해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