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장애인선수단, 전국장애인조정선수권대회 총 15개 메달 획득

최낙형 기자 / 기사승인 : 2020-11-12 18:00:51
  • -
  • +
  • 인쇄
금메달 5개, 은메달 9개, 동메달 1개로 장애인 조정 강팀 입증
19년 게임업계 최초로 장애인 선수단 창단해 꾸준한 성과

[메가경제=최낙형 기자] 넷마블문화재단은 넷마블장애인선수단이 지난달 열린 2020 전국장애인조정선수권대회에서 총 15개 메달을 획득했다고 12일 밝혔다.

2020 전국장애인조정선수권대회는 코로나19로 올해 처음으로 열린 전국 규모의 대회로, 넷마블장애인선수단 전원(7명)이 참석해 금메달 5개, 은메달 9개, 동메달 1개를 목에 걸으며, 장애인 조정 강팀임을 입증했다.
 

▲ 넷마블장애인선수단이 지난달 열린 '2020 전국장애인조정선수권대회'에서 총 15개 메달을 획득했다. [사진=넷마블문화재단 제공]

특히 국가대표인 강현주 선수는 개인전 500m와 혼성 2인조 단체전에서 최범서 국가대표 선수와 팀을 이뤄 금메달을 수상했다.

넷마블문화재단은 지난해 게임업계 최초로 장애인 선수단을 창단했다. 넷마블문화재단은 장애인 체육 진흥과 장기적 자립 지원, 장애인들 권익보호를 위해 선수단 창단을 결정했다.

창단 후 장애인선수단은 ‘2019 전국장애인체육대회'에서 조정 종목 단일팀으로서 가장 많은 총 13개 메달을 획득했다.

또 '2019 아시아조정선수권대회’, '2019 충주탄금호전국장애인조정대회', '2019 서울특별시장배전국장애인조정대회' 등에서 금메달을 차지하는 등 좋은 성과를 거둔 바 있다.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