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호석유화학 각자 대표에 백종훈 부사장 선임

이석호 기자 / 기사승인 : 2021-04-06 18:33:14
  • -
  • +
  • 인쇄

[메가경제=이석호 기자] 금호석유화학 신임 각자 대표에 백종훈 부사장이 선임됐다.

금호석유화학(회장 박찬구)은 지난 3월 정기주주총회에서 신규 선임된 5명의 이사들이 참석한 가운데 이사회를 개최하고, 대표이사 선임, 위원회 운영 등 논의를 진행했다고 6일 밝혔다. 

 

▲ 백종훈 금호석유화학 대표이사 부사장

 


올해 주총에서 사내이사로 선출된 백종훈(60) 부사장은 박찬구 금호석화그룹 회장과 함께 각자 대표로 선임됐다. 백 신임 대표는 부산대 화공과 출신으로 지난 1988년 금호쉘화학에 입사해 금호피앤비화학에서 영업 담당 임원(상무)까지 지냈으며, 금호석화에서는 영업본부장(전무)을 맡아오다 지난달 부사장으로 승진했다.

한편, 이사회 내 위원회는 사외이사 중심으로 구성된다. 올해 정관 변경에 따라 새롭게 설치된 3개의 위원회 중 내부거래위원회와 보상위원회는 전원을 사외이사로, ESG위원회는 사외이사를 3분의 2이상으로 구성한다.

각 위원회의 위원장 역시 사외이사가 맡아 운영의 투명성과 독립성을 높인다. 감사위원회 위원장에는 황이석 사외이사, 내부거래위원회 위원장에는 이정미 사외이사, ESG위원회 위원장에는 박순애 사외이사가 각각 선임됐다. 보상위원회는 지난해 주주총회에서 선임된 이재경 사외이사가 위원장을 맡는다.

박찬구 회장은 “각계에서 풍부한 경험을 가진 이사진이 금호석유화학의 경영 효율성과 투명성 및 주주와 이해관계자의 권익을 제고하는 데 힘써 줄 것으로 믿는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