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라인쇼핑몰 73%...상품 단위가격 표시 안해 소비자들 "가격비교 힘들어!"

이승선 기자 / 기사승인 : 2020-07-30 16:55:50
  • -
  • +
  • 인쇄

[메가경제= 이승선 기자]최근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언텍트 문화’가 자리 잡아 비대면 거래가 활발해지면서 온라인 쇼핑도 크게 증가하고 있다. 하지만 대부분 온라인 쇼핑몰에서 가공식품, 신선식품 등을 판매할 때 단위 가격을 표시하지 않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구매자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어 온라인 쇼핑몰에서도 단위가격 표시가 필요하다는 지적이 나왔다.


한국소비자원이 국내 주요 온라인 쇼핑몰 19개의 단위가격 표시 실태를 조사한 결과, 조사대상 19개 쇼핑몰 중 14개(73.7%) 쇼핑몰은 단위가격을 전혀 표시를 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어 5개(26.3%) 쇼핑몰은 일부라도 단위가격을 표시하고 있었다.


조사대상 19개 쇼핑몰은 대형마트 쇼핑몰 3개, 오픈마켓 8개, 홈쇼핑과 백화점 기반의 종합몰 8개였다.


대형마트와 백화점 같은 대규모점포 오프라인 매장에서는 '가격표시제 실시요령'에 따라 가공식품, 신선식품, 일용잡화에 대해 단위가격을 표시하고 있으나, 온라인 쇼핑몰은 단위가격 표시 대상이 아니다.



한국소비자원.[출처= 연합뉴스]
한국소비자원. [출처= 연합뉴스]


대형마트 쇼핑몰 단위가격 표시 실태.[출처= 한국소비자원]
대형마트 쇼핑몰 단위가격 표시 실태. [출처= 한국소비자원]


쇼핑몰 각 79~82개 품목중 20여개 제품을 모니터링한 결과, 총 2만9780개의 제품 중 5679개(19.1%)만 단위가격을 표시하고 있었다. 이 모니터링에서는 의무대상 품목 중 온라인 미판매 제품인 주류, 와인과 쇼핑몰별로 판매하지 않는 품목은 제외했다.


대형마트 쇼핑몰 3곳은 모두 단위가격을 표시하고 있었다. 뿐만 아니라 ‘가격표시제 실시요령’에서 지정한 제품과 별개로 미지정 제품들에 대해서도 대부분 단위가격을 표시했다. 다만, 동일제품을 여러 묶음으로 판매하는 경우 단위가격을 표시하지 않는 걸로 확인됐다.


조사대상 8개 오픈마켓 중 일부 단위가격을 표시하고 있는 쇼핑몰은 2개(25.0%)였고, 나머지 6개(75.0%)는 단위가격을 표시하지 않았다. 이어 종합몰 8군데도 마찬가지 단위가격을 표시하지 않았다.




오픈마켓 단위가격 표시 실태.[출처= 한국소비자원]
오픈마켓 단위가격 표시 실태.[출처= 한국소비자원]
종합몰 단위가격 미표시 실태.[출처= 한국소비자원]
종합몰 단위가격 미표시 실태. [출처= 한국소비자원]


온라인 쇼핑몰을 이용하는 사람들은 가공식품, 신선식품 등을 구입할 때 저렴한 가격에 구매하고 싶지만, 온라인으로 판매되는 대부분의 제품에 단위 가격이 표시되어 있지 않다. 이에 가격 비교가 쉽지 않아 어려움을 겪고 있다.


한국소비자원은 “이번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한국온라인쇼핑협회, 쇼핑몰 사업자와 간담회를 통해 온라인쇼핑몰에서 단위가격 표시 시스템을 마련해야 한다“ 며 ”앞으로도 한국소비자원은 온라인 쇼핑몰에서의 단위가격 표시가 정착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