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美 환경보호청 주관 'SMM 어워드' 2개 부문 수상

김형규 기자 / 기사승인 : 2021-03-31 10:29:08
  • -
  • +
  • 인쇄

[메가경제=김형규 기자] 삼성전자가 미국 환경보호청(EPA, Environmental Protection Agency)이 주관하는 '2020 SMM 어워드(Sustainable Materials Management Awards)' 2개 부문을 수상했다고 31일 밝혔다.


삼성전자는 갤럭시 S10 친환경 포장재로 챔피언어워드(Champion Award) 부문에서 프로그램상(Program Award)을, 폐전자제품 회수 성과를 인정받아 티어어워드(Tier Award) 부문 최고등급인 골드티어(Gold Tier)를 수상했다.
 

▲ SMM 어워드 수상한 갤럭시 S10 친환경 포장재 [삼성전자 제공]

 

'SMM 어워드'는 지속가능한 자원관리 활동을 장려하기 위해 2014년 제정된 상으로 우수한 친환경 제품‧프로그램‧신기술을 선정하는 챔피언어워드와 기업의 재활용 활동 성과를 평가하는 티어어워드의 2개 부문으로 나눠 시상한다.

삼성전자는 갤럭시 S10에서 제품을 감싸는 플라스틱 포장재를 종이로 전환하고, USB 커넥터에 사용하던 보호 비닐을 제거했다. 포장재에서 종이 사용량을 최소화하고 펄프몰드를 적용한 결과 이전 모델 대비 포장 중량을 16% 감축해 생산과 운송 과정에서 발생하는 온실가스를 약 1181톤 줄였다.

올해 프로그램상을 수상하면서 챔피언어워드 부문 수상은 총 4회째를 기록했으며, 폐전자제품 회수와 재활용 확대 성과를 심사하는 티어어워드 부문 골드티어 기업으로 7년 연속 선정됐다.

김형남 삼성전자 글로벌 CS센터장 전무는 "삼성전자는 원료 선택부터 폐기까지 전 과정에 걸쳐 자원 효율성을 고려한 제품을 개발중"이라며 "친환경 기술 적용, 자원 사용 최소화 등 순환경제를 위한 노력을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