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원시스템즈 "친환경 포장재 시장 선도할 것"

이석호 기자 / 기사승인 : 2022-05-12 17:05:31
  • -
  • +
  • 인쇄

동원시스템즈가 저탄소 ‘녹색기술제품’ 포장재 판매를 시작하면서 친환경 포장재 시장 선도에 나섰다.

동원시스템즈는 식품, 화장품, 생활용품 등 10개 품목군의 130여 개 포장재에 친환경 ‘녹색기술’을 적용하고, 지난달 ‘녹색기술제품’으로 정식 등록을 마친 뒤 판매를 시작했다고 12일 밝혔다.
 

▲ 동원시스템즈 제공


앞서 지난해 11월에는 메탄올 등 화학적 유기용매를 쓰지 않은 친환경 ‘무용제(non-solvent) 합지’ 포장지 제조 기술에 대해 농림축산식품부로부터 국내 최초로 ‘녹색기술’ 인증을 획득한 바 있다.

회사 측에 따르면, ‘무용제 합지’ 공정은 유기용매를 사용하지 않아 기존 공정보다 평균 85%의 이산화탄소를 줄일 수 있다.

동원시스템즈 관계자는 "연간 40 톤의 이산화탄소 배출량을 감소시킬 것으로 추산한다"며 "이는 30년령 소나무 약 6000여 그루를 심는 효과를 낼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동원시스템즈는 지난 2019년 국내 최초로 종이 기반의 생분해 파우치 ‘에코소브레(Eco-Sobre)’를 출시했고, 올해 2월에는 세계포장연맹으로부터 ‘2022 월드스타 패키징 어워드’를 수상하기도 했다.

장성학 동원시스템즈 소재사업부문 대표는 “앞으로도 친환경 포장재 기술 개발과 제품인증을 적극적으로 확대해 친환경 포장재 시장을 선도할 것"이라며 "소비자에게 새로운 가치를 제공하는 글로벌 1위 포장재 전문기업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메가경제=이석호 기자]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