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블루를 넘어 예술로' 특별전시 'A-Art Collection' 개최...24일부터 이틀간 대학로서

권서영 기자 / 기사승인 : 2021-04-22 18:31:03
  • -
  • +
  • 인쇄
한국장애인미술협회 작가 66명 작품 전시...한국화·서양화 등 장르 다양

한국장애인미술협회는 제 41회 장애인의 날을 맞이하여 오는 24일부터 25일까지 이틀간 대학로 이음갤러리에서 특별전시 ‘에이아트 컬렉션(A-Art Collection)’을 개최한다.

이번 컬렉션에는 한국장애인미술협회 작가 66명의 작품이 전시된다. 작품을 10호 사이즈의 소형규모로 제한해 한 자리에서 더 많은 작가의 세계를 감상할 수 있다.
 

▲ 제 41회 장애인의 날을 맞아 특별전시 ' A-Art Collection'이 24일부터 이틀간 대학로 이음갤러리에서 열린다.

장르도 한국화, 서양화, 판화, 서예, 문인화, 캘리그라피 등 다양하다. 다채로운 작품을 통해 1년 넘게 진행되는 ‘코로나 블루’를 넘어 새로운 희망을 전할 예정이다.

특히 이번 행사는 장애·비장애 예술인이 함께 어울려 준비했다. 장애작가 66명을 포함해 총 74명의 전업 작가가 참여했다.

제41회 장애인의 날을 기념하는 이번 특별전시회는 빛된소리글로벌예술협회가 주최하고, 한국장애인미술협회와 한국장애인서예협회가 주관한다.

특별한 추억과 감동을 선사할 전시회의 오픈식은 24일 오후 2시 대학로 이음갤러리에서 열린다.

 

[메가경제= 권서영 기자]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