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래프톤 배틀그라운드, 일반전‧경쟁전에 ‘맵 로테이션’ 업데이트

김형규 기자 / 기사승인 : 2021-10-07 11:44:51
  • -
  • +
  • 인쇄
일반전 비켄디‧카라킨, 경쟁전 사녹‧비켄디 맵 교체

크래프톤이 ‘펍지: 배틀그라운드’의 14.1 라이브 서버 업데이트를 진행했다고 7일 밝혔다.

테스트 서버에서 먼저 진행된 태이고‧에란겔 맵 업데이트와 ‘업기’ 기능 추가에 이어 이번 라이브 서버 업데이트에서는 맵 로테이션이 적용된다.
 

▲ 배틀그라운드 맵 로테이션 화면 이미지 [크래프톤 제공]

 

맵 로테이션은 일반전과 경쟁전에 적용된다. 기존 일반전의 비켄디‧카라킨 맵과 경쟁전의 사녹‧비켄디 맵이 각각 태이고와 파라모 맵으로 교체된다.

이에 따라 경쟁전에서는 별도의 룰셋이 설정된다. 태이고는 최대 64명이 참가할 수 있으며 레드존이 없다.

또한 고정 차량 스폰 위치가 추가됐으며 차고에서는 포니 쿠페만 스폰된다. 플레어 건은 스폰‧사용이 가능하나 보급 상자만 호출할 수 있다. BRDM-2 호출은 불가능하다.

파라모는 최대 32명이 참가할 수 있으며 레드존은 없다. 블루존이 7 페이즈까지 진행된다. 아이템 스폰량도 전체적으로 증가했다.

버기‧로니 차량이 추가 스폰되며 고정 스폰 위치에서는 로니 차량이 스폰된다. 날씨는 맑은 날씨만 제공된다.

경쟁전 시즌 13의 보상도 부여된다. 모든 보상은 시즌 14 시작 후 게임에 접속하면 자동으로 인벤토리에 지급된다.

최종 시즌 랭크를 기반으로 엠블럼이 지급된다. 골드 티어 이상의 플레이어는 영구 소장 아이템인 ‘경쟁전 낙하산 스킨’도 받을 수 있다. 그 외 보상은 다음 경쟁전 시즌 동안에만 ‘언락’돼 사용 가능하다. 시즌이 끝나고 서버 점검이 시작되면 회수된다.

경쟁전에 한해 복귀전에서의 유효 킬과 순위 선정 시스템도 조정된다. 복귀전 중 발생한 플레이어 킬은 유효 킬로 계산된다. 복귀전에 참여하고 있는 마지막 생존자를 기준으로 팀 순위가 결정된다. 이 외에도 복귀전에 참여하는 플레이어를 관전할 수 있다

또한 무기 스킨 성장 시스템(WSUS) 업데이트를 통해 신규 성장형 무기 스킨 ‘트릭 오어 트릿 M416’이 출시된다. 이를 통해 10개의 레벨 별 성장 피처를 확인할 수 있으며 보유한 재료를 소비해 소유하고 있는 성장형 무기 스킨을 업그레이드할 수 있다.

 

[메가경제=김형규 기자]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