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은행 개인고객부, 자매결연 농촌마을 찾아 일손돕기

황동현 기자 / 기사승인 : 2021-05-06 18:16:14
  • -
  • +
  • 인쇄
N돌핀 대학생봉사단과 함께 고구마 순 심기 및 농로정비 활동


NH농협은행(은행장 권준학) 마케팅부문 남재원 부행장과 개인고객부 직원들은 N돌핀 대학생봉사단과 함께 경기도 양주에 소재한 맹골마을에서 농촌일손돕기를 실시했다고 6일 밝혔다.

N돌핀은 NH농협은행에서 매년 선발하는 대학생봉사단으로 전국 17개팀 102명으로 구성되어 농업·농촌의 가치 홍보, 소외지역 청소년 금융교육, Youth고객과 소통하는 메신저 역할 및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목적으로 2013년도부터 운영되고 있다.

 

▲ 남재원 부행장(사진 앞줄 오른쪽에서 5번째)과 개인고객부 직원들이 N돌핀 봉사단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NH농협은행 제공]


이날 농협은행 임직원들과 N돌핀 봉사단은 고구마 순 심기 및 농로정비 활동 등을 실시하며 농번기 일손이 부족한 농촌에 힘을 보탰다.

남재원 부행장은“농번기를 맞아 임직원들이 N돌핀 대학생봉사단과 함께 일손이 부족한 농촌에 힘이 될 수 있어 더욱 뜻깊고 의미 있는 시간이었다.”며 “앞으로도 농업·농촌의 발전을 위해 항상 앞장서는 든든한 민족은행이 되겠다.”고 말했다.

농협은행 개인고객부는 맹골마을과 지난 2005년부터 자매결연을 맺은 이후 16년째 농촌봉사활동을 지속해오고 있다. 

 

 

[메가경제=황동현 기자]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