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취약계층 향해 '달리는 피아니스트' 박종화...28일 '정경의 클래식 클래식' 출연

민병무 기자 / 기사승인 : 2021-07-25 15:20:59
  • -
  • +
  • 인쇄
클래식계 유명인 초청 '수요초대석'
긍정에너지 불어넣는 코너로 인기

매일 오전 11시 바리톤 정경 교수가 진행하는 EBS라디오 ‘정경의 클래식 클래식(정클클)’은 무더위에 지친 청취자들에게 긍정에너지를 불어넣어주는 프로그램이다. 

 

클래식 음악을 둘러싼 높은 ‘담장’에 누구나 열고 들어가는 ‘문’이 되기를 자처하는 ‘정경의 클래식 클래식’은 영화, 드라마, 광고 등 일상 속에서 만나온 클래식 음악의 매력을 제대로 알아갈 수 있도록 스토리텔링을 통해 재미있게 소개하고 있다.

 

▲ 바리톤 정경(사진) 교수가 진행하는 EBS라디오 ‘정경의 클래식 클래식’에 피아니스트 박종화 교수가 출연한다. [사진=정경의 클래식 클래식 제공]


특히 수요일마다 진행하는 ‘수요초대석’에서는 국내 최정상급 클래식 음악가들의 인생 이야기를 듣는 시간이 마련된다.

오는 28일에는 피아노를 트레일러에 싣고 문화취약계층을 찾아가는 ‘런 피아노(Run Piano)’ 연주회, 코로나19 생활치료센터 입소자와 의료진 등을 위해 잔디밭에서 열었던 콘서트 등 청중들과 호흡하며 음악의 가치를 일깨우고자 노력하는 피아니스트 박종화 교수가 출연한다.

‘천재 피아니스트’ ‘건반 위의 시인’ ‘음악과 피아노를 따라 세계를 떠돈 음악적 유목민’ ‘달리는 피아니스트’ 등 다양한 별명으로 불리는 그는 ‘정클클’에서 음악에 대한 생각과 피아니스트로서의 꿈 등 진솔한 이야기를 들려줄 예정이다.

세계 각국에서 주목하는 박 교수는 4살 때 피아노를 시작하고 일주일 만에 주변에서 들려오는 소리들을 피아노로 쳐서 천재임을 보여주었다.

부모를 따라 일본으로 가게 된 박 교수는 이구치 아이코를 사사했다. 서울 선화예중을 거쳐 1992년 미국 보스턴 뉴잉글랜드음악원에서 러셀 셔먼을 사사한 뒤 유럽 주요 음악원 초청으로 학업을 이어갔다. 1999년 드미트리 바슈키로프 교수를 따라 마드리드 소피아 왕립음악원에서 최고연주자 과정을 마쳤고, 2003년 뮌헨 음대에서 엘리소 비르살라제에게 배웠다.

이처럼 그는 시공간을 넘는 지식의 흐름 속에서 자기만의 독특한 음악세계를 구축했다. 일본, 미국, 유럽을 무대로 활동했으며 음악적 철학 또한 이 대륙을 오가며 음악지식을 전파한 예술가들과 밀접한 관계를 이루며 공유하고 있다.

세계 다수의 명망 있는 홀에서 리사이틀을 가졌고 선두적인 오케스트라와 함께 한 협연도 큰 호응을 이끌어냈다. 또한 콘서트홀의 벽을 넘어 예술과 사회의 연결고리를 탐구하는 프로젝트도 구상하고 직접 참여했다.

12세 때 마이니치 콩쿠르를 시작으로 약관 20세의 나이에 1995년 퀸 엘리자베스 국제 음악콩쿠르 최연소 입상을 비롯해 루빈슈타인 콩쿠르 입상, 스페인 산탄테 국제 피아노 콩쿠르 입상과 청중인기상 수상 등 다수의 콩쿠르에서도 성공적인 결과를 얻었다.

2012년에는 첫 앨범 ‘HEROES'를 발매했고, 주세페 토르나토레 감독의 영화 ‘피아니스트의 전설’의 원작연극 ‘노베첸토’에 출연해 화제가 됐다. 2015년 봄에는 ‘엄마야누나야’ ‘섬집아기’ 등 동요를 피아노곡으로 재해석한 두 번째 음반 ‘NUNAYA’를 발매, 한국 클래식 음악계에 신선한 바람을 일으켰다.

2007년 서울대 음대 교수로 임용돼 후학을 양성하며 활발한 연주 활동을 병행하고 있으며 따스한 시선과 감성, 그리고 영민하게 깨어 있는 이성이 균형을 이루는 연주자로 늘 청중의 곁에 있다.

매일 오전 11시부터 1시간동안 방송되는 ‘정클클’은 오페라마(OPERAMA) 장르의 개척자이자 세상과 클래식을 연결해주는 클래식 유나이터인 정경 교수가 진행하고 있으며, 클래식 음악을 편하게 들을 수 있도록 위로와 힐링이 되는 아름다운 음악을 선곡해서 들려주고 있다.

28일 이후로는 방송인 황인용(카메라타 대표), 바리톤 최종우(한세대 교수), 플루티스트 조성현(연세대 교수), 클래식 기타리스트 박규희, 첼리스트 송영훈, 더블베이시스트 성민제, 지휘자 장윤성(서울대 교수) 등 우리나라를 빛내고 있는 클래식계 명사들이 출연할 예정이다.

‘정클클’은 매일 오전 11시 EBS FM(수도권 기준 104.5MHz), EBS 인터넷 라디오 ‘반디’, 스마트 폰 애플리케이션 ‘반디’ 등을 통해 들을 수 있다.

 

[메가경제=민병무 기자]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