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엔지니어링, 협력사에 중진공 '내일채움공제' 비용 지원

이석호 기자 / 기사승인 : 2021-06-29 08:47:21
  • -
  • +
  • 인쇄

현대엔지니어링이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과 '중소기업 핵심인력 성과보상기금(이하 내일채움공제)' 지원 협약을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내일채움공제는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이하 중진공)이 중소기업의 핵심인력 장기재직과 우수인력 유입을 위해 운영 중인 정책으로, 중소기업 사업주와 재직근로자가 가입기간동안 공동으로 적립한 공제금을 이후 만기일에 해당 근로자에게 성과보상금 형태로 지급하는 제도다. 

 

▲ 현대엔지니어링 사옥


이번 협약을 통해 현대엔지니어링은 내일채움공제 대상 협력사를 모집·선정하고 기업 부담금을 지원하며, 중진공은 내일채움공제 가입 지원 및 운영·관리 역할을 수행한다.

현대엔지니어링은 지난 5월 내일채움공제 모집을 통해 34개 협력사 190명의 지원 대상자를 선정했으며, 내달부터 향후 5년간 ‘내일채움공제’ 가입 협력사에게는 지원대상 근로자 1명 당 매월 24만원을, 청년재직자 내일채움공제 가입 협력사에게는 근로자 1명 당 매월 20만 원을 지원한다.

이는 내일채움공제에 가입한 협력사의 기업 납입금 전액을 지원하는 최초 사례로, 협력사의 경제적 부담 절감을 통한 경영안정성 확보에 기여하고 협력사 핵심인력 유출 방지를 통해 궁극적으로는 현대엔지니어링이 수행하는 프로젝트의 안정적 수행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으로 기대된다.

현대엔지니어링 관계자는 “현대엔지니어링은 협력사의 핵심 경쟁력 확보를 위해 자금, 기술, 인력, 교육지원 등 다양한 부문의 지원활동을 펼치고 있으며 중소 협력사와 소통하고 파트너십을 강화하기 위한 협력회 활동도 이어오고 있다”며 “이번 협약이 코로나19로 인해 재정적 어려움과 인력확보에 애로를 겪고 있는 협력사에게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메가경제=이석호 기자]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