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00만장서 뽑은 단 100장...'라이프 사진전' 백신접종 할인혜택도 준다

민병무 기자 / 기사승인 : 2021-07-23 10:45:14
  • -
  • +
  • 인쇄
세종문화회관 미술관 8월 21일까지 전시
발권 때 접종확인서 제출하면 20% 할인

세종문화회관 미술관에서 오는 8월 21일까지 전시 중인 ‘라이프 사진전 : 더 라스트 프린트’가 본격적인 여름철을 맞이해 철저한 방역조치로 안전한 전시관람 환경을 조성하고 관람객을 맞이하고 있다.

 

▲ 세종문화회관 미술관에서 전시 중인 ‘라이프 사진전 : 더 라스트 프린트’가 코로나19 백신 접종자에게 티켓을 20% 할인 판매한다. 사진은 어린 소년에게 새로 개발한 소아마비 백신을 주사하고 있는 조너스 소크 박사. [사진=The LIFE Picture Collection 제공]

특히 먼 곳으로 떠나기 어려운 이 때, 전시장을 방문해 휴가를 보낼 수 있도록 풍성한 할인혜택도 함께 준비했다.

우선 ‘예방접종 완료자 일상 회복 지원방안’의 일환으로 코로나19 백신 접종자에게 전시 티켓을 20% 할인 판매한다. 이번 이벤트는 시민들의 일상회복을 지원하고 예방접종 참여를 장려해 코로나19 감염예방 및 극복에 동참하고자 기획됐다. 할인 혜택을 받기 위해서는 23일(금)부터 현장발권 시 질병관리청의 접종확인서를 애플리케이션 화면이나 종이로 제출하면 된다.

7월 마지막 주 수요일인 28일에는 관람객 전원에게 20% 할인을 제공한다. 매월 마지막 주 수요일에 진행하는 ‘문화가 있는 날’ 행사의 일환이며, 티켓 구매는 ‘라이프 사진전’ 현장 매표소에서 가능하다.

‘라이프 사진전 : 더 라스트 프린트’는 20세기 최고의 사진잡지 ‘라이프’의 진수를 모은 ‘라이프 사진전’ 삼부작의 마지막 시리즈다. 이번 전시에서는 1000만 장의 방대한 사진 자료를 보유하고 있는 ‘라이프’의 아카이브에서 엄선된 100여장의 사진을 만나볼 수 있다.

지난 두 번의 전시가 격동의 시대와 역사에 남겨진 인물을 중심으로 한 내용을 선보였다면, 이번 전시는 우리의 삶에 보다 가까운 일상을 포착한다. 이를 통해 답답하고 혼란스러운 현재에 맞설 여유와 원동력이 될 신선함과 아름다움을 선사할 것이다.

세종문화회관은 “크게 악화되고 되고 있는 코로나19 상황에 대응해 철저하게 방역조치를 시행하고 있다”며 “정기 방역뿐 아니라 관람객의 손이 많이 닿는 곳을 주기적으로 소독하고 입장 인원을 제한하는 등 관람객들이 코로나19 감염의 걱정 없이 전시를 관람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하고 있다”고 밝혔다.

[메가경제=민병무 기자]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