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환전·보관 ‘환전주머니’ 서비스 출시···환테크도 가능

황동현 기자 / 기사승인 : 2021-03-24 13:12:46
  • -
  • +
  • 인쇄
외화환전 후 기간 제한 없이 안전하게 보관, 언제든지 외화 수령 가능
환율그래프 제공, 환전·재환전 시점 편하게 결

[메가경제=황동현 기자] 우리은행(은행장 권광석)은 편리하게 환전하고, 환전한 외국통화를 안전하게 보관할 수 있는 ‘환전주머니’ 서비스를 출시했다고 24일 밝혔다.

‘환전주머니’는 우리은행 모바일뱅킹인 WON뱅킹에서 외화계좌를 보유하고 있지 않아도 외화를 환전하고, 기간 제한 없이 보관할 수 있는 서비스다. 또한, 고객이 원하는 시점에 언제든지 영업점을 방문해 외화로 수령할 수도 있고, 원화로 재환전하거나 외화계좌에 입금 가능하다.
 

▲ 우리은행(은행장 권광석)은 편리하게 환전하고, 환전한 외국통화를 안전하게 보관할 수 있는 ‘환전주머니’ 서비스를 출시했다. [그래픽=우리은행 제공]

 

이 서비스에서 환전 가능한 통화는 미국 달러(USD), 일본 엔화(JPY), 유럽 유로화(EUR) 등 총 21개 외국통화이며, 거래실적 조건 없이 USD는 최고 90%, JPY와 EUR는 최고 80% 우대환율 적용 가능하다.

환전 가능한 금액은 하루 미화 환산 10달러 이상 5000달러 이내이며, 미국 달러(USD)의 경우 영업시간 내에는 1만 달러까지 환전 가능하다. 최대 보관할 수 있는 한도는 미화 환산 1만 달러까지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환전주머니에서 제공하는 환율그래프를 활용해, 환전 ‧ 재환전 시점을 편하게 결정할 수 있다”며,“환전주머니 보관 내역에서 실시간 수익률 정보도 제공 받아 소액 환테크 용도로도 활용 가능하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