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사전청약 전용 홈페이지 개설...올해 3만 200호 진행

이석호 기자 / 기사승인 : 2021-05-02 16:43:17
  • -
  • +
  • 인쇄

LH(사장 김현준)는 지난달 29일 사전청약 전용 홈페이지를 개설했다고 2일 밝혔다. 홈페이지에는 올해 7월부터 시작되는 사전청약과 관련된 종합 정보가 담겨 있다.

주요 입지, 공급 규모 등 사전청약 대상 지구 현황과 청약 자격, 소득·자산 요건 등 입주자 선정 방식을 확인할 수 있고, 청약 초보자도 사전청약제도를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FAQ, 유튜브 영상도 게시돼 있다.

 

▲ LH 사전청약 홈페이지


LH는 사전청약 대기자들의 궁금증 해소를 위해 홈페이지 정보를 지속적으로 확충할 계획이다. 올해 예정된 네 차례의 공급 일정에 맞춰 입주자모집공고, 추정분양가격, 지구별·블록별 정보, 단지배치도, 평면도 등을 순차적으로 제공할 예정이다.

LH는 홈페이지에 접근하기 어려운 이용자들을 위해 LH 콜센터에서 사전청약 상담을 진행하고 있으며, 7월에는 사전청약 전용 콜센터도 개설한다.

LH 김재경 판매기획처장은 "내 집 마련을 준비 중인 많은 분들이 사전청약 홈페이지를 통해 충분한 정보를 얻고, 원하는 곳에 청약하시기를 바란다"며 "올해 계획된 사전청약 일정을 준수하고, 본 청약을 최대한 앞당길 수 있도록 사업 추진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사전청약제도는 3기 신도시 등에서 공공분양주택의 공급 시기를 약 1~2년 조기화하는 제도로, 무주택 실수요자의 내 집 마련 기회를 앞당겨 수도권 청약 대기 수요의 상당부분을 해소할 것으로 기대된다.

올해 사전청약 계획은 총 3만 200호로 7월에 4400호, 10월 9100호, 11월 4000호, 12월 1만 2700호 등 네 차례에 걸쳐 진행될 예정이다.

 

[메가경제=이석호 기자]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