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투스, 올해 하반기 메타버스 플랫폼 ‘컴투버스’ 공개

이석호 기자 / 기사승인 : 2022-01-14 02:22:37
  • -
  • +
  • 인쇄

컴투스가 올해 하반기 내 독자 개발 중인 메타버스 플랫폼 '컴투버스(Com2Verse)'를 공개할 계획이라고 13일 밝혔다.

글로벌 컨설팅기업 프라이스워터하우스쿠퍼(PwC)는 오는 2030년 메타버스 시장이 1조 5429억 달러(약 1820조 원) 규모로 성장할 것이라고 예측했다. 

 

▲ 컴투버스 월드 콘셉트 오버뷰 영상 장면 [컴투스 제공]



컴투스에 따르면, 컴투버스는 단순히 게임이나 커뮤니티만을 즐기는 메타버스를 뛰어넘어 일·생활·놀이 등이 모두 이뤄지는 올인원 미러 월드(Mirror World) 형태로 설계되고 있다.

컴투버스에는 올해 하반기 중 컴투스그룹과 파트너사들이 입주하는 가상 오피스 환경 ‘오피스 월드’가 먼저 공개될 예정이다. 쇼핑과 의료·금융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는 ‘커머셜 월드’도 도입된다.

또한 게임·영화·공연·음악 등 다양한 엔터테인먼트를 즐길 수 있는 ‘테마파크 월드’, 소통 공간인 ‘커뮤니티 월드’도 구축된다. 현실 속에 존재하는 다양한 서비스와 콘텐츠가 컴투버스를 통해 제공되며, 사회·문화·경제 시스템이 갖춰진 거대한 가상 도시로 선보일 예정이다 .

컴투스는 지난해 12월 말 컴투버스의 월드 콘셉트 오버뷰 영상과 프로토타입 테스트 시연 영상을 처음으로 공개했다. 영상에서는 컴투버스로 출근한 신입사원이 가상 오피스 환경에서 스케줄 관리, 문서 확인, 화상 회의 진행 등 다양한 업무를 원활히 수행하는 모습을 선보였다.

특히 이용자가 활동과 성과에 따라 토큰 보상을 획득하는 모습을 담아 컴투스 그룹이 구축 중인 독자적 블록체인 경제 시스템 ‘메타노믹스’의 미리 공개했다. 

 

▲ 컴투버스 월드 콘셉트 오버뷰 영상 장면 [컴투스 제공]


컴투스는 메타버스와 프로토콜 경제로 전환되는 미래의 글로벌 디지털 패러다임을 선도한다는 전략이다.

컴투스 관계자는 “메타버스와 P2E의 미래 시장 전망은 굉장히 밝고 그 규모 역시 엄청나게 커질 것”이라며 “컴투버스와 블록체인을 접목한 게임들의 출시를 필두로 게임 산업을 넘어 미래 사회에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하는 차세대 콘텐츠 및 플랫폼 기업으로 거듭나겠다”고 말했다.

 

[메가경제=이석호 기자]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