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은행, 아이폰 교통카드 충전 이벤트

황동현 기자 / 기사승인 : 2021-04-02 15:14:49
  • -
  • +
  • 인쇄
아이폰 NFC 전용 스티커로 교통카드, 가맹점 간편 결제
신규 고객 선착순 1만명 5000원 자동충전 혜택 제공


[메가경제=황동현 기자] NH농협은행(은행장 권준학)은 지난 1일부터 한도 소진시까지 모바일 플랫폼인 올원뱅크에서 '아이폰 교통카드'서비스 신규 고객을 대상으로 아이폰 교통비 지원 이벤트 '올원뱅크가 쏜다!'를 진행한다고 2일 밝혔다.

이번 이벤트는 '아이폰 교통카드'를 구매하고 올원뱅크에 등록한 신규 고객 중 선착순 1만명을 대상으로 교통비(5000원) 자동충전 혜택을 제공한다.

 

▲ NH농협은행(은행장 권준학)은 모바일 플랫폼인 올원뱅크에서 '아이폰 교통카드'서비스 신규 고객을 대상으로 아이폰 교통비 지원 이벤트 '올원뱅크가 쏜다!'를 진행한다 [사진=NH농협은행 제공]

'아이폰 교통카드' 서비스는 NFC 기능을 사용할 수 없었던 아이폰 이용 고객(아이폰 8 이상, iOS13 이상)도 기기 뒷면에 NFC 전용 스티커를 부착해 간편하게 교통카드로 이용하고, 편의점 등 오프라인 가맹점 결제가 가능한 서비스다. 현재, 지하철, 버스, KTX, 이마트24, 스토리웨이에서 이용이 가능하며, 지속적으로 가맹점을 확대할 계획이다.

농협은행은 고객 이용 후기와 제안 등을 반영해 ▲ 아이폰 감성 커스텀 디자인 적용 ▲ 스티커 가격인하 ▲ 교통비 충전 수수료 면제 등 고객에게 실질적인 혜택이 돌아갈 수 있도록 개선했다.

디지털금융부문 이상래 부행장은“올원뱅크를 통해 고객의 일상이 더욱 편리하고 윤택해지길 바라는 마음으로 이번 이벤트를 준비했다”며, “고객들의 의견을 통해 서비스를 개선하고 보다 간편하게 즐길 수 있는 생활금융플랫폼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