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티앤씨, 카카오프렌즈에 친환경 섬유 '리젠' 공급

이석호 기자 / 기사승인 : 2021-04-19 15:19:31
  • -
  • +
  • 인쇄

효성티앤씨가 카카오프렌즈에 친환경 섬유 ‘리젠(regen)’을 공급한다고 19일 밝혔다.

효성티앤씨의 리젠이 적용되는 ‘프렌즈 그린라이프’는 특유의 귀여운 캐릭터로 인기몰이 중인 카카오프렌즈가 처음으로 내놓은 친환경 제품 라인이다.
 

▲ 효성티앤씨의 리젠 섬유가 들어간 카카오프렌즈 보냉백 [사진=효성티앤씨 제공]


이번 협업은 효성티앤씨와 카카오프렌즈가 친숙한 캐릭터로 친환경 제품을 만들어 환경에 대한 소비자들의 관심을 높이는 것이 목표다.

리젠은 버려진 투명 페트병을 재활용해 만든 친환경 폴리에스터 섬유다. 효성티앤씨는 최근 환경을 생각하는 ‘착한소비’가 늘어나면서 다양한 패션 브랜드들과의 협업을 통해 마스크, 티셔츠, 가방 등으로 소비자들과 만나고 있다.

카카오프렌즈는 올해부터 원자재와 포장재를 모두 친환경화하고 있으며, 그 첫 시도로 효성티앤씨의 ‘리젠’이 채택됐다.

 

▲ 페트병 3.3개분의 리젠이 들어간 카카오프렌즈 보냉백[사진=효성티앤씨 제공]


프렌즈 그린라이프 보냉백은 재료부터 포장까지 친환경 소재를 이용해 제작한다. 플라스틱 폐기물을 줄이기 위해 500ml 페트병 3.3개로 보냉백 1개를 만들고, 제품을 친환경 비닐로 포장한다.

휴대용 간편 보냉백은 19일 카카오프렌즈의 온/오프라인 매장에서 라이언과 어피치 캐릭터 디자인으로 1만 9000원에 구매할 수 있다. 이외에 재사용가능한 아이스컵, 도시락통, 물병 등도 만나볼 수 있다.

 

[메가경제=이석호 기자]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