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신규확진자 658명 "3일연속 600명대"...수도권 지역발생 440명·비수도권 190명

류수근 기자 / 기사승인 : 2021-04-17 13:39:35
  • -
  • +
  • 인쇄
수도권 지역발생 서울 213명·경기 204명·인천 23명
사망 4명 늘어 누적 1794명...위중증 3명 줄어 108명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전날보다 소폭 감소하긴 했으나 3일연속 600명대를 기록했다. 주말을 맞이하면서 확산세에 더 커지지 않을지 우려된다.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17일 0시 기준으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658명 발생해 누적 11만3444명(해외유입 7959명)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신규 확진자는 전날(673명)보다 15명이 적다. 지난 14일(731명) 700명대로 급증한 뒤 사흘연속 600명대를 기록했지만 ‘698명→673명→658명’으로 다소 감소세를 보였다.
 

▲ 17일 0시 기준 코로나19 국내 신고 및 검사 현황. [출처= 중앙방역대책본부]

신규 확진자 중 전국 곳곳에서 발생하는 국내발생(지역발생)은 630명이고 해외유입은 28명이다. 전날보다 국내발생은 22명이 줄었으나 해외유입은 7명이 늘었다.

최근 4차 유행의 문턱에서 코로나19 확진자 수는 600~700명에서 머물고 있다. 최근 1주간 하루 평균 확진자를 보면 643명이나 된다. 특히, 거리두기 단계 조정의 핵심 지표인 일평균 지역발생 확진자는 621명이다. 이는 2.5단계(전국 400∼500명 이상 등) 범위에 해당한다.

전국 17개 광역지자체 중 세종을 제외한 16개 시도에서 지역발생 확진자가 나왔다.

▲ 17일 0시 기준 코로나19 국내발생 및 해외유입 확진자 현황. [출처= 중앙방역대책본부]

 

국내발생 확진자 중 수도권은 440명, 비수도권은 190명이다. 전날보다 수도권은 2명, 비수도권은 20명이 각각 줄었다. 수도권 비율은 69.8%로 전날(67.8%)보다 높아졌다.

수도권 지역에서는 서울 213명, 경기 204명, 인천 23명의 확진자가 발생했다. 전날보다 서울은 2명, 경기는 12명이 줄었으나 인천은 12명이 늘었다.


▲ 법무부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한 16일 오전 경기도 과천 법무부 청사 인근에 위치한 과천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시민 및 법무부 직원들이 검사를 받기 위해 줄을 서 있다. [과천= 연합뉴스]

비수도권 지역발생자는 경남(36명)과 부산(33명)이 30명대이고 이어 경북 28명, 울산 25명, 전북 15명, 강원·충북 각 11명, 대구 10명, 충남·전남 각 6명, 광주·대전 각 4명, 제주 1명 순이다.

해외유입 확진자 중 7명은 입국 검역단계에서 나왔고 21명(경기 5명, 서울 4명, 부산·대구·경남 각 1명, 울산·강원·충북·충남·전북·경북 각 1명)은 지역사회에서 자가격리중 확진됐다. 국적별로는 내국인 11명, 외국인 17명이다.

해외유입 추정 국가는 16개국으로, 인도 5명을 비롯해 필리핀·파키스탄·대만 각 3명, 인도네시아·이탈리아 각 2명, 방글라데시·아랍에미리트·몽골·일본·몰디브·우즈베키스탄·헝가리·독일·캐나다·콩고민주공화국 각 1명이다.

국내발생 확진자와 자가격리중 확진된 해외유입 확진자를 합치면 서울 217명, 경기 209명, 인천 23명 등 수도권이 449명으로, 전체 658명 중 68.,2%를 차지한다.

▲ 17일 0시 기준 코로나19 확진자 관리 현황. [출처= 중앙방역대책본부]

전날 4명이 더 목숨을 잃으면서 누적 사망자는 1794명이 됐다. 국내 평균 치명률은 1.58%를 기록했다. 위중증 환자는 전날보다 3명이 적은 총 108명으로 집계됐다.

전날 하루 532명이 완치돼 누적 격리해제자는 10만3594명으로 완치율은 91.32%를 보였다. 격리치료 중인 환자는 122명 늘어 총 8056명이다.

전날 하루 선별진료소를 통한 의심검사 건수는 4만4447건으로, 직전일(4만2207건)보다 2240건 많다. 총 누적 의심검사 건수는 837만7779건으로 늘었다.

▲ 최근 1주간 검사 및 확진자 현황. [출처= 중앙방역대책본부]

의심검사 양성률(검사 건수 대비 확진자 수)은 1.48%로, 직전일 1.59%보다 약간 낮아졌다. 누적 양성률은 1.35%다.

전날 수도권 임시선별검사소 신규 검사 건수는 3만9909건에 신규 확진자는 116명이다. 전체 신규 확진자 658명 중 17.6%에 이른다. 나흘째 100명대다.

임시선별검사소 누적 검사 건수는 365만3020건에 누적 확진자는 9606명이다.

[메가경제=류수근 기자]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