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모빌리티, 비개발 부문서 첫 신입사원 공채…두 자릿수 규모

이석호 기자 / 기사승인 : 2022-05-13 14:27:22
  • -
  • +
  • 인쇄

카카오모빌리티가 비개발 부문에서 첫 신입사원 공개 채용에 나선다고 13일 밝혔다.

카카오모빌리티는 이번 공채 슬로건을 '이동의 다음(Next Mobility, Next Movement)'으로 내걸었다. 

 

▲ 카카오모빌리티 제공


모집 부문은 비개발 직군인 서비스·사업, 디자인, 스탭(경영지원) 등 3개 직무다. 채용 규모는 두 자릿수를 목표로 하고 있으나 도전적이고 유능한 인재라면 인원 제한을 두지 않고 적극적으로 영입할 방침이다.

모빌리티·IT 분야에 관심을 가진 자로 올해 8월 또는 내년 2월 졸업예정자(학·석·박사)라면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 기졸업자 중 경력이 최대 2년 미만인 경우에도 지원이 가능하다.

서류 접수는 오는 25일까지 카카오모빌리티 채용 홈페이지에서 진행되며, 이후 1차 면접과 최종 면접을 거친 뒤 최종 합격자는 7월 중 입사하게 된다.

오는 19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는 메타버스 플랫폼 게더타운에서 '메타버스 채용설명회'도 진행될 예정이다.

카카오모빌리티는 ▲카카오T 앱에서 이용 가능한 월 20만 원 상당의 포인트 ▲근속 연수 관계없는 연차 25일 ▲매주 금요일 조기 퇴근 제도 ▲주택 대출 이자 지원 ▲임직원 및 가족 단체보험 ▲휴양시설 지원 등의 복지 혜택을 갖추고 있다.

이상승 카카오모빌리티 피플부스터팀장은 “함께 성장하면서 모빌리티를 통한 이동의 미래를 함께 만들어갈 창의적 인재들의 많은 지원을 기다리겠다"고 말했다.

 

[메가경제=이석호 기자]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