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번가, 아모레퍼시픽과 협력···뷰티 이커머스 시장 선도 포부

박종훈 기자 / 기사승인 : 2021-06-22 08:10:47
  • -
  • +
  • 인쇄
화장품 라이브방송, 빠른 배송, 선물하기 단독상품 등 시너지

커머스포털 11번가(사장 이상호)가 아모레퍼시픽과 함께 뷰티 이커머스 시장 선도를 위한 공동마케팅을 추진한다.

지난 21일 서울 용산구 아모레퍼시픽 본사에서 11번가 이상호 사장과 아모레퍼시픽 안세홍 대표이사가 각 사 대표로 참석해 전략적 비즈니스 파트너십(JBP)을 맺었다.
 

▲사진 왼쪽부터 안세홍 아모레퍼시픽 대표이사, 이상호 11번가 사장 (사진 = 11번가 제공)

 

각 사의 핵심 성장동력을 결합해 뷰티 이커머스 시장을 선도할 다양한 시너지 방안을 논의했다.

11번가의 배송제휴 역량을 활용한 화장품 빠른 배송, 선물하기 서비스를 통한 단독상품 확대, 라이브방송으로 신제품 선론칭 등의 협업 전략들을 향후 구체화할 계획이다.

11번가와 아모레퍼시픽은 수 년간 긴밀한 협업관계를 이어오며 공동마케팅을 통한 시너지를 꾸준히 내왔다.

지난해 1년간 11번가 내 아모레퍼시픽 거래액은 전년대비 185% 급증했다.

또 4월 11번가 단독으로 진행한 ‘아모레 파티’ 기획전에는 아모레퍼시픽의 대표 7개 브랜드가 총출동해 9일 간의 행사기간 동안 약 40억원이 팔리며 11번가 화장품 행사로는 역대 기록을 세웠다.

11번가 단독구성 사은품, 생생한 라이브방송, 할인쿠폰 등 고객들이 누릴 수 있는 최대 혜택을 총망라한 점이 흥행 요인이었다.

하반기에도 아모레퍼시픽 행사는 매달 계속된다.

지난 21일에는 ‘헤라’와 라이브방송을 진행했으며 오는 27일까지 ‘헤라’, ‘한율’ 브랜드 행사를 각각 이어간다.

7월 초에는 아모레퍼시픽 전 브랜드 할인행사를 연달아 실시할 계획이다.

11번가 이상호 사장은 “11번가의 고객 데이터와 노하우, 그리고 아모레퍼시픽의 브랜드 포트폴리오를 결합해 양사의 시너지를 극대화할 수 있는 공동 마케팅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메가경제=박종훈 기자]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