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타이어, 포르쉐 '718 박스터'에 신차용 타이어 공급

김형규 기자 / 기사승인 : 2021-04-22 10:56:34
  • -
  • +
  • 인쇄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대표 이수일, 이하 한국타이어)가 포르쉐의 미드십 스포츠 로드스터인 ‘718 박스터(718 Boxster)’에 고성능 타이어인 ‘벤투스 S1 에보3(Ventus S1 evo3)’를 신차용 타이어로 공급한다고 22일 밝혔다.

한국타이어는 중형 SUV 모델 ‘마칸(Macan)’의 신차용 타이어 공급을 시작으로 포르쉐와 처음 파트너십을 맺은 이래 지난 2019년 대형 SUV 모델 3세대 ‘카이엔(Cayenne)’, 2020년 포르쉐 최초의 전기 스포츠카 모델인 ‘타이칸(Taycan)’에도 신차용 타이어를 공급하며 포르쉐의 파트너로서 굳건하게 자리매김해 왔다.
 

▲ 포르쉐 '718 박스터' 차량 [한국타이어 제공]

 

이번 718 박스터의 신차용 타이어 공급을 통해 포르쉐의 본격적인 고성능 스포츠 모델까지 비즈니스 영역을 확대하며 기술력과 프리미엄 브랜드 가치를 다시 한번 입증했다.

718 박스터는 포르쉐의 모델 중에서도 유일한 미드십(엔진이 차체 중앙에 위치) 스포츠카로서 MR(미드십 엔진에 후륜구동) 특유의 이상적 무게 배분에서 나오는 민첩한 핸들링과 고속주행성능으로 유명하다. 한국타이어는 최상위 기술력의 타이어 성능으로 이러한 718 박스터의 주행 퍼포먼스를 구현해 인정받았다.
 

▲ 한국타이어 벤투스 S1 에보3

 

718 박스터에 공급하는 ‘벤투스 S1 에보3’는 우수한 주행 안정성과 정밀한 조향 반응, 스포티하면서도 역동적인 핸들링 성능 등을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이를 위해 고강성 비드 코어와 강화된 사이드월, 경량 레이온 카카스와 아라미드 복합소재로 만든 벨트 등 최신 초고성능 타이어 기술이 적용됐다.

또한 천연 원료 기반의 고성능 특수 컴파운드를 통해 마른 노면과 젖은 노면 모두에서 뛰어난 접지력과 제동성능을 제공한다.

 

[메가경제=김형규 기자]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