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발 가전 키워드는 '편리미엄'...전자랜드, "올해도 성장 이어질 것"

박종훈 기자 / 기사승인 : 2021-05-17 07:57:27
  • -
  • +
  • 인쇄
간편하게 생활 위생을 관리할 수 있는 로봇청소기, 의류관리기 등 인기

전자랜드(대표 홍봉철)가 코로나19 확산 이후 판매량이 증가한 ‘편리미엄’ 가전의 인기가 올해에도 꾸준히 이어지고 있다고 밝혔다.
 

▲사진 = 전자랜드 제공

 

편리미엄은 ‘편리함’과 ‘프리미엄’의 합성어로, 소비자들이 시간과 노력을 아낄 수 있는 편리한 상품과 서비스를 가리킨다. 편리미엄 가전은 대표적으로 로봇청소기, 의류관리기, 식기세척기, 전기레인지, 건조기 등이 꼽힌다.

전자랜드가 대표적인 편리미엄 가전인 로봇청소기, 의류관리기, 식기세척기, 전기레인지, 건조기의 지난 2021년 1월 1일부터 5월 9일까지 판매량을 분석한 결과, 전년 동기대비 로봇청소기는 291%, 의류관리기는 44%, 식기세척기는 19%, 전기레인지는 15%, 건조기는 8% 판매 성장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생활 공간과 의류의 위생을 손쉽게 관리할 수 있는 로봇청소기와 의류관리기의 판매량 약진이 두드러졌다.

전자랜드는 계속되고 있는 코로나19 바이러스와 봄철 황사 및 미세먼지의 영향으로 위생 관리에 대한 소비자들의 관심이 증가했기 때문으로 분석하고 있다.

또한 집에서 홈쿡 등의 취미를 즐기는 사람들이 많아지면서, 설거지와 요리를 쉽고 간편하게 만들어주는 식기세척기나 전기레인지와 같은 주방용 편리미엄 가전의 판매도 늘어난 것으로 보인다.

올해도 코로나19 바이러스의 완전한 종식은 어려울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해당 가전들의 수요가 꾸준히 높아질 것으로 예측된다.

전자랜드 관계자는 “코로나가 불러온 집콕 생활로 소비자들은 예전보다 집안일에 투입되는 자신의 노동력을 줄이고 편리함을 추구하는 경향이 강해지고 있다”며 “코로나가 종식돼도 편리함에 익숙해진 소비자들은 편리미엄 가전을 이용해 시간을 아껴 남는 시간에 취미를 즐기는 등, 삶의 질을 추구하는 라이프스타일을 계속 이어갈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한편, 전자랜드는 가정의 달을 맞아 오는 5월 25일까지 선물하기 좋은 추천 가전을 최대 69%까지 할인 판매한다.

행사 품목은 의류관리기·식기세척기 등의 편리미엄 가전을 포함해 냉장고·세탁기 등 고가의 대형가전, TV·게임기·드론 등 엔터테인먼트 가전까지 다채롭게 마련했다.

할인 대상 품목과 혜택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전자랜드 공식 온라인 쇼핑몰에서 확인할 수 있다.

 

[메가경제=박종훈 기자]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