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랜드, 온라인 키즈 패션브랜드 ‘보보트리’ 론칭

최낙형 / 기사승인 : 2021-03-03 12:29:34
  • -
  • +
  • 인쇄
“편안함·스타일 겸비, 등원룩으로 안성맞춤”

[메가경제=최낙형 기자] 이랜드리테일은 또 하나의 키즈 패션브랜드 ‘보보트리’(BOBOTREE)를 론칭했다고 3일 밝혔다.

‘보보트리’는 스페인어로 ‘다정한’의 의미를 지닌 단어 ‘BOBO’와 ‘TREE’의 합성어로 따뜻한 마음씨를 지닌 아이가 입을 수 있는 활동적이면서도 편하고 스타일까지 겸비한 유니크 룩을 지향한다.
 

▲[사진=이랜드리테일 제공]

온라인 전용 브랜드로 이랜드의 유아동 온라인 편집샵 ‘키디키디’와 ‘이랜드몰’에서 만나볼 수 있다.

보보트리는 이번 봄 시즌 상품 스토리를 ‘잘하고 있어! 응원한다!’는 의미를 담아 ‘이츠오케이’(It’s OK)로 발표하고, 밝고 활기찬 컬러와 발랄한 레터링 디자인, 패턴을 활용한 상품들을 선보인다.

이랜드리테일 보보트리 관계자는 “아동복과 관련해서 실용성과 스타일을 모두 만족시킬 수 있는 상품을 구매하려는 맘 고객의 니즈를 제대로 공략했다”고 말했다.

건조기에 돌리면 줄어드는 아이 옷 때문에 고민하는 고객의 고민에 착안해 데일리 상하세트를 중심으로 건조기로 인한 변형을 최소화한 기획 상품을 출시한다.

해당 상품은 의류시험연구원(KATRI)의 수축 시험에서 수축률 1~4%의 우수한 결과를 기록했으며, 브랜드 관계자는 이와 관련해 타 브랜드 대비 50% 이상 수축률을 개선한 수치라고 밝혔다.

보보트리의 주력 상품은 매일 즐겁게 입고 등원할 수 있는 데일리 상하의 세트로 차별화된 문양과 패턴으로 유니크함을 표현한 것이 특징이다.

또 아동과 관련한 의류와 잡화를 복합적으로 선보인다. 아이의 등원 의류에 더해 등원 준비물인 데일리 손수건, 방수 파우치 등을 함께 선보인다. 추후 월별 아동 라이프 스타일에 맞는 키트 형식의 상품 꾸러미도 출시해 고객과 소통할 계획이다.

이랜드리테일 보보트리 관계자는 “보보트리는 아이를 키우는 부모의 입장에서 ‘편하고 스타일까지 겸비한 옷을 만들자’라는 마음으로 새롭게 기획해 선보이는 브랜드”라며 “아이를 키우는 고객의 불편을 해소하고 니즈를 채워주는 상품을 지속해서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