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건설, 아파트에 코로나 19 방역 서비스 확대 나서

이석호 기자 / 기사승인 : 2021-04-14 10:48:29
  • -
  • +
  • 인쇄

롯데건설(대표 하석주)이 지난 6일 고덕 롯데캐슬 베네루체 아파트를 시작으로 코로나19 위기 극복 캠페인 방역 서비스를 실시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서비스는 서울 지역 롯데캐슬 아파트를 시작으로 다른 지역까지 확대해 실시할 예정이다. 
 

▲ 롯데건설이 고덕 롯데캐슬 베네루체 아파트의 어린이 도서관을 방역 중이다. [사진=롯데건설 제공]


이날 실시한 방역 서비스는 방역 전문 파트너사를 통해 어린이 도서관, 야외 놀이터, 커뮤니티 시설, 게스트 하우스, 주 출입로, 관리사무소 등 입주민이 공동으로 사용하는 장소를 공간 케어로 살균하고, 사람의 손이 닿는 집기류, 손잡이 등 마감 소독하는 것으로 진행됐다.

롯데건설은 이 같은 방역 서비스 이외에도 ‘캐슬플러스 서비스’로 다양한 무상서비스를 제공해왔다. ‘캐슬플러스 서비스’는 침구, 욕실, 주방 등 세대 내 청소와 엘리베이터홀, 주차장, 계단, 외부 유리창 청소 등 공용부 청소뿐만 아니라 조경 유지관리 등을 제공한다. 앞으로 나눔 및 배움 캠페인 등 새로운 서비스를 실시할 예정이다.

롯데건설 관계자는 “여러 지역의 롯데캐슬 입주민에게 이 같은 서비스를 제공해 나갈 것”이라며 “앞으로도 입주민들에게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해 만족도를 향상시킬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메가경제=이석호 기자]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