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마트, 왕특대 사이즈 ‘자이언트 오렌지’ 출시

김형규 기자 / 기사승인 : 2021-04-08 09:51:19
  • -
  • +
  • 인쇄
[메가경제=김형규 기자] 롯데마트가 8일부터 오는 14일까지 모든 지점에서 일반 오렌지보다 큰 사이즈의 ‘자이언트 오렌지’를 판매한다.


롯데마트는 지난 1일부터 7일까지 창립 1탄 행사로 마리당 100g 내외 일반적인 중 사이즈 전복의 두 배 사이즈인 ‘자이언트 전복’과 일반 방울토마토 용량 대비 두 배 이상인 2.3kg의 ‘자이언트 용량 대추 방울토마토’를 출시했으며 고객들의 큰 호응을 받았다.
 

▲ 자이언트 오렌지 참고사진 [롯데마트 제공]

 

이에 롯데마트는 창립 2탄 행사로 ‘자이언트 오렌지’를 출시해 창립 행사의 분위기를 이어 나갈 계획이다. 자이언트 오렌지는 개당 중량이 350g 이상이고 12브릭스 이상 고당도 제품으로 일반적으로 유통되는 오렌지보다 약 50g 가량 크다는 특징이 있다.

개당 중량 350g 이상의 큰 사이즈 오렌지는 캘리포니아에서 생산되는 전체 오렌지 생산량의 3% 미만으로 국내에서 쉽게 만나기 어려운 제품이다. 하지만 롯데마트는 창립을 기념해 고객들이 부담 없는 가격에 큰 사이즈의 오렌지를 구입할 수 있도록 자이언트 오렌지 120만 개를 확보해 선보이게 됐다고 설명했다. 

자이언트 오렌지는 엘포인트 회원이 행사 카드로 결제하면 기존 판매가에서 500원 할인된 990원에 구입할 수 있다.

이정섭 롯데마트 과일 상품기획자(MD)는 “창립 23주년을 맞아 희소성이 높은 왕특대 사이즈의 오렌지 물량을 확보해 판매하게 됐다”며 “고당도의 자이언트 오렌지를 부담 없는 가격에 맛보실 수 있는 기회를 놓치지 마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