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L건설, 서울·부산 소규모주택 정비사업 3건 수주…2112억 규모

김형규 기자 / 기사승인 : 2022-05-19 11:19:00
  • -
  • +
  • 인쇄
서울 중화동, 부산 명장동‧구서동 공동주택 시공권

DL건설은 서울과 부산 등 주요 지역에서 이달 내 소규모주택정비사업 시공권 3건을 확보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3건의 주택정비사업 총공사비는 약 2112억 원이다.
 

▲ 서울 중화역2의1구역 가로주택정비사업 조감도 [DL건설 제공]

 

DL건설이 지난 14일 시공권을 확보한 ‘서울 중화역2-1구역 가로주택정비사업’의 경우 서울특별시 중랑구 중화동 389번지에서 진행될 계획이다. 지하 2층~지상 최대 15층, 6개 동 규모의 공동주택이 들어설 예정이다.

공동주택의 경우 총 285세대로 구성됐다. 총 공사비는 약 642억 원이며 실 착공 후 약 25개월의 공사 기간이 소요된다.

부산에서도 연이은 소규모주택정비사업 시공권을 확보했다. 앞서 12일 시공권을 확보한 ‘부산 명장동 29-27번지 가로주택정비사업’은 부산시 동래구 명장동 29-27번지 일원에 지하 3층~지상 최대 28층, 3개 동, 공동주택 249세대 및 부대 복리시설 등을 건설하는 사업이다.

총공사비는 약 705억 원이며 공사 기간은 실 착공일로부터 약 30개월이다.

이에 더해 DL건설이 지난 14일 시공권을 확보한 ‘부산 구서동(금화·산호·삼산) 소규모재건축 정비사업’의 경우 부산광역시 금정구 구서동 194-2번지 일원에서 진행될 계획이다.

지하 3층~지상 최대 25층, 3개동 규모의 공동주택과 부대 복리시설이 들어설 예정이다. 공동주택은 총 278세대로 구성됐다. 총공사비는 약 765억 원이며 실 착공 후 약 29개월의 공사 기간이 예상된다.

 

[메가경제=김형규 기자]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