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이니마, 글로벌 물 산업 조사기관 선정 '올해의 담수 플랜트' 수상

이석호 기자 / 기사승인 : 2022-05-24 10:59:04
  • -
  • +
  • 인쇄

GS건설은 스페인 자회사인 GS이니마가 지난 18일 스페인 마드리드에서 열린 '글로벌 워터 어워드 2022'에서 칠레 아타카마 해수담수화시설로 '올해의 담수 플랜트'를 수상했다고 24일 밝혔다.

이 상을 수여한 글로벌 물 산업 조사기관 GWI(Global Water Intelligence)는 매년 전 세계 담수 플랜트 및 회사를 대상으로 총 10개 부문에서 수상 시설 및 기업을 선정하고 있다. 

 

▲ 칠레 아타카마 해수담수화시설 [GS건설 제공]


아카타마 해수 담수화 플랜트는 GS이니마가 세계에서 가장 건조한 사막으로 꼽히는 칠레 아카타마 사막의 코피아포(Copiapo) 지역에 완공한 해수 담수화 플랜트다.

GS이니마는 올해 2월 이 지역에 하루 3만 8880㎥ 규모의 담수화 생산시설을 완공해 21만 명에게 식수를 공급할 수 있게 했다.

회사 측에 따르면, GWI는 아카타마 해수담수화플랜트를 ‘설계의 혁신과 높은 에너지 효율성을 갖춘 가장 현대적인 해수담수화 플랜트’로 평가했다고 설명했다.

GS건설 관계자는 “해수담수화 사업은 ESG시대 대표적인 친환경 사업으로 이 분야의 글로벌 리더로서의 위상을 공고히 할 것”이라고 말했다.

 

[메가경제=이석호 기자]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