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L이앤씨, 협력사에 스마트 건설기술 지원…ESG 역량 강화

김형규 기자 / 기사승인 : 2021-09-24 16:29:37
  • -
  • +
  • 인쇄
무재해 준공, 폐기물 저감 등 실천 협력사에 성과급 지급

DL이앤씨가 협력사에 스마트 건설기술을 지원하고 함께 안전한 현장 조성 및 폐기물 저감 활동을 추진하고 있다고 24일 밝혔다.

DL이앤씨는 지난 2019년부터 머신 가이던스(MG) 장비 10대를 협력업체에 무상으로 대여해 현장에 적용하고 있다.
 

▲ DL이앤씨가 현장에 지원하는 근력보조 웨어러블 슈트 [사진=DL이앤씨 제공]

 

머신 가이던스는 굴삭기와 불도저 같은 건설중장비에 정밀 인공위성 위치측정 시스템(GPS)과 경사 센서, 디지털 제어기기 등을 탑재해 작업자가 다양한 공사 정보를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다.

또한 작업자가 무거운 장비를 옮기거나 들어 올릴 때 도움을 주는 근력 보조 웨어러블 슈트를 고중량 반복 작업이 많은 현장에서 시험적용 중이다.

이 슈트를 활용하면 작업자의 피로도 및 근골격계 신체 부담을 줄일 수 있어 안전사고 예방과 생산성 향상을 기대할 수 있다.

DL이앤씨는 스마트 건설기술 접목에 대한 동기 부여를 위해 장비 활용도가 우수한 협력사를 선정해 성과급을 지급하고 있다.

또한 협력사와 함께 폐기물 저감을 통한 친환경 현장을 조성하고 있다. DL이앤씨는 혼합 폐기물의 배출량을 줄이고 재활용률을 높이기 위해 폐기물 저감 활동 지원 시범 활동을 실시하고 있다.

고양 지축 아파트 현장에는 인공지능(AI)기반의 무인카메라(CCTV)가 설치된 폐기물 분리수거 시설을 마련해 폐기물 관리 현황을 모니터링하고 있다. DL이앤씨는 폐기물 저감 활동에 참여한 우수협력회사도 선발해 성과급을 제공할 계획이다.

안전한 현장 환경 조성을 위해 안전 체험학교 운영 및 협력사 안전관리 성과공유 제도도 시행 중이다. 협력사 안전관리 성과공유제는 지난 2019년부터 시작됐다.

무재해 준공과 우수 안전 활동을 실천한 업체에게 현금 지원 및 성과급을 제공한다. 현재 57개 회사가 DL이앤씨의 안전관리시스템을 통해 참여 중이다.

이상수 DL이앤씨 담당임원은 “ESG경영에 기반한 지원사업을 통해 상생협력을 강화하고 지속 가능한 생태계를 확립해 협력사와 동반성장하는데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메가경제=김형규 기자]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