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투스, 송재준·이주환 각자대표 체제 전환

이석호 기자 / 기사승인 : 2021-06-30 18:35:57
  • -
  • +
  • 인쇄

모바일 게임업체 컴투스는 경영 전문성과 책임경영 강화를 위해 제작본부장인 이주환 전무이사가 각자 대표로 신규 선임됐다고 30일 밝혔다.

이주환(41) 신임 대표는 모회사인 게임빌에서 게임기획실장을 역임했으며, 컴투스에서는 제작본부장을 맡아왔다. 

 

▲ 이주환 컴투스 신임 대표(각자대표) [사진=컴투스 제공]


이로써 컴투스는 송재준 대표와 이 대표의 각자대표 체제로 전환했다. 이 대표는 세계 시장 공략을 위한 게임 제작 전반을 총괄하는 역할을 맡게 되고, 송 대표는 글로벌 게임 사업 확대, 전략적 투자 및 인수·합병(M&A) 기반의 신규 사업 추진 등 기업 역량 강화 역할을 수행할 계획이다.

컴투스 관계자는 "두 대표이사의 시너지를 통해 글로벌 경쟁력을 더욱 강화해 나갈 것"이라며 "한국을 넘어 세계 전역에서 인정 받는 게임을 만들고, 이를 중심으로 하는 IP 밸류 체인을 더 크게 확장하는 등 글로벌 종합 콘텐츠 기업으로의 성장을 가속화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메가경제=이석호 기자]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