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증시] 어닝시즌, 물가지표 주시하며 소폭 하락…다우 0.16%↓

김형규 기자 / 기사승인 : 2021-04-13 08:52:27
  • -
  • +
  • 인쇄
백신 접종 가속화에도 코로나19 환자 증가
▲ 사진=연합뉴스

 

12일(현지시간) 미국 증시는 어닝시즌 관망세를 보이다 소폭 하락했다.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55.20포인트(0.16%) 하락한 3만 3745.40으로 마감했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 지수는 0.81포인트(0.02%) 떨어진 4127.99로,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50.19포인트(0.36%) 내린 1만 3850.00으로 거래를 마쳤다.


투자자들은 미국 연방준비제도(Fed, 연준)의 완화적 기조에도 다음날 예정된 소비자물가지수(CPI) 발표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재확산, 기업 실적발표 등을 주시했다.


제롬 파월 연준 의장은 전날 CBS 뉴스 60분에 출연해 올해 금리를 올리진 않을 것이라는 의사를 밝혔다.

이날 미국 10년물 국채금리는 CPI 발표를 앞두고 1.67% 근방에서 안정된 모습을 보였다.

백신 접종 가속화에도 코로나19 확진자 수가 증가하는 점은 여전히 부담이다. CNBC가 분석한 존스홉킨스대학 자료에 따르면 미국의 신규 코로나19 확진자 수는 지난 한 주간 하루 평균 7만 명으로 지난해 7월 말 2차 유행 때인 하루 평균 확진자 수 6만 7000명 수준보다 많아졌다.

개별 종목으로는 마이크로소프트(MS)가 음성인식기술 기업 뉘앙스 커뮤니케이션을 160억 달러에 인수한다는 발표에 뉘앙스 주가가 15.95% 올랐다. MS 주가 역시 0.02% 상승했다.

캐나다의 독립투자사 캐너코드 제뉴이티가 테슬라 투자 의견을 '보유'에서 '매수'로, 12개월 목표 주가를 419달러에서 1071달러로 상향했다는 소식에 테슬라 주가는 3.69% 올랐다.

 

[메가경제=김형규 기자]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