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래프톤, 분기 매출 '사상 최대' 기록...1분기 영업이익 전년比 37.3%↑

이석호 기자 / 기사승인 : 2022-05-13 02:49:07
  • -
  • +
  • 인쇄

크래프톤은 지난 1분기 연결 기준 매출액 5230억 원, 영업이익 3119억 원으로 전년 동기보다 각각 13.5%, 37.3% 늘었다고 12일 밝혔다.

특히 분기 매출로는 사상 최대 실적을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 [크래프톤 CI]


당기순이익은 2452억 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26.4% 증가했다.

크래프톤 측은 1분기에 배틀그라운드 IP가 플랫폼별로 균형잡힌 성장세를 보였다고 설명했다.

크래프톤에 따르면, 올해 1월 배틀그라운드 무료화 이후 장기 이탈 사용자 수가 회복되면서 평균 월별 활동 사용자 수(MAU)가 전분기보다 3배가량 늘었다.

또 유료 구매자 수도 2배 이상 늘면서 분기 매출 확대에 기여한 것으로 분석됐다.

모바일 분야 매출은 전년 동기보다 4.5% 늘어난 3959억 원을 기록했고, 같은 기간 PC 분야 매출은 60.6% 증가한 1061억 원으로 집계됐다.

콘솔 분야 매출도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274% 성장했다.

1분기 전체 매출에서 해외 부문이 95%를 차지한 가운데 배틀그라운드 모바일 인도의 점유율과 성장이 높아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크래프톤은 올해 안에 프로젝트M, 칼리스토 프로토콜 등 신작 게임을 출시할 계획이다.

또 네이버제트와 조인트 벤처 법인 설립을 준비 중이며, 대체불가토큰(NFT) 기반 메타버스 플랫폼 사업도 진행하고 있다.

 

[메가경제=이석호 기자]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